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전통예술공연개발원 마로, 11일 새해 첫 허튼굿 공연

한형진 기자 cooldead@naver.com 2017년 01월 09일 월요일 10:17   0면
앉은반.jpg
전통예술공연개발원 마로는 11일 오후 7시 30분 제주문예회관 소극장에서 올해 첫 허튼굿 공연 <나눔이야기 - 만남, 그리고 교감>을 연다고 밝혔다.

이번 공연에는 아코디언, 피아노를 비롯해 중동지역 타악기까지 연주하는 이색적인 밴드 ‘수리수리 마하수리’가 함께 출연한다.

마로 측은 “수리수리 마하수리의 독특한 음악세계와 한국 전통에 기반을 둔 연주를 이어나가고 있는 마로가 함께 하게 될 작품은 어떤 아름다운 음악일지 기대해 달라”고 소개했다.

관람료는 무료지만 관객들이 자발적으로 모금할 수 있게 자율 모금함을 비치한다. 공연 시작 30분 전부터 따뜻한 차와 떡을 제공한다. 이번 공연은 제주민속촌이 후원한다.
<저작권자 ⓒ 제주의소리 (http://www.jejusori.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통예술공연개발원 마로, 11일 새해 첫 허튼굿 공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