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60명 대규모 국악관현악단, 22일 제주서 공연

한형진 기자 cooldead@naver.com 2017년 03월 20일 월요일 13:33   0면
Untitled-1.png
<천년의 울림, 락(樂)> 전북국악원 공연...오후 7시 30분 제주문예회관 대극장

한국 전통음악을 대규모 국악관현악으로 만나는 특별한 공연이 제주에 온다.

제주도 문화예술진흥원과 전라북도립국악원은 22일 오후 7시 30분 제주문예회관 대극장에서 <천년의 울림, 락(樂)>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두 지역 도립예술단의 교류공연의 일환으로 열리는 이번 행사는 ‘제주해녀’와 ‘익산 백제 왕궁’의 세계문화유산등재를 기념하는 무대다. 

60명에 달하는 대규모 국악 관현악단이 무대에 올라 <아리랑>, <견훤>, <쑥대머리>, <봄․마실․길> 등의 다양한 창작곡과 협연곡을 선보인다. 7월 11일에는 제주도립무용단이 전북을 찾아 교류 공연에 나선다.

행사를 마련한 진흥원 측은 “전통예술의 창조적 발전을 함께 모색하는 동시에 양 지역의 우호관계 증진에 기여할 것”이라고 기대감을 내비쳤다. 관람료는 무료다.

문의: 064-710-7641~4
<저작권자 ⓒ 제주의소리 (http://www.jejusori.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19대 대통령선거(2017-04-17~2017-05-08)동안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게시물을 '실명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이 표시되며,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17-04-17~2017-05-08)에만 제공됩니다.
60명 대규모 국악관현악단, 22일 제주서 공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