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서귀포 출신 부용찬-오재성 남자 배구 태극마크

이동건 기자 dg@jejusori.net 2017년 04월 19일 수요일 14:31   0면
2017-04-19 14;23;29.JPEG
▲ 오른쪽부터 제주 출신 부용찬과 오재성.
제주 출신 배구선수 부용찬(삼성화재), 오재성(한국전력)이 2017 월드리그 국제남자배구대회 국가대표로 선정됐다. 

서귀포시 토평초 출신의 부용찬은 중학교를 벌교중학교로 진학, 벌교제일고를 졸업하고 지난 2011년 LIG 손해보험에서 프로생활을 시작했다. 부용찬은 2014년 인천 아시안게임 대표로 출전, 남자 배구 동메달을 목에 걸었고, V리그 2016-2017 시즌 베스트 7에 선정됐다. 

오재성도 토평초를 졸업해 남성고, 성균관대에서 선수 생활을 하다 지난 2014년 한국전력에 입단, 프로 생활을 시작했다. 오재성은 V리그 2014-2015 시즌 신인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두 선수 모두 리베로 포지션에서 대표팀 수비의 중심이 될 전망이다. 

월드리그는 오는 2일 우리나라를 시작으로 7월9일까지 일본, 캐나다 등 국가 27개 도시에서 치러질 예정이다. 
<저작권자 ⓒ 제주의소리 (http://www.jejusori.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19대 대통령선거(2017-04-17~2017-05-08)동안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게시물을 '실명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이 표시되며,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17-04-17~2017-05-08)에만 제공됩니다.
1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profile photo
촌놈 2017-04-20 12:35:59    
저아이들 이실때 잘했주~~
121.***.***.83
삭제
서귀포 출신 부용찬-오재성 남자 배구 태극마크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