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국내1호 영리병원 제주에 문 여나? 녹지병원 신청

이승록 기자 leerevol@naver.com 2017년 08월 31일 목요일 14:37   0면
녹지국제병원 개설허가 신청서 접수...빠르면 9월말 보건의료정책심의위서 결정

국내 1호 외국영리병원 개설이 눈앞으로 다가왔다.

제주도는 외국의료기관(녹지국제병원)의 개설허가 신청서가 28일 접수됐다고 31일 밝혔다.

이에 따라 제주도는 개설허가시 구비서류 확인, 개설허가의 요건 충족여부, 보건복지부 사업계획서 승인사항 이행여부 등 확인 작업을 진행 중이다.

개설허가시 제출서류는 법인등기부등본 및 정관, 건물평면도 및 그 구조설명서, 진료과목 및 진료과목별 시설, 정원 등의 개요설명서, 의료보수표, 의료인력 및 행정인력 운영계획 등이다.
▲ 녹지국제병원 조감도

제주도 보건의료 특례 등에 관한 조례 제18조에 따라 적정하게 구비되었는지 여부를 확인한다. 

이와 함께 시민단체들이 우려하는 의료공공성을 훼손하는 일이 없도록 외국의료기관 관리방안 마련을 위한 전문가 초청 세미나를 9월1일 개최할 계획이다.

제주도는 서류, 시설 등 적합여부를 확인(사업계획서상 부합여부 포함)해 적합하다고 판단될 경우 제주도 보건의료정책심의위원회 심의를 거쳐 허가여부를 결정하게 된다.

제주도 관계자는 "구비서류와 현장심사 등 조례에 따른 확인절차를 거치게 된다"며 "5기 보건의료정책심의위 임기가 9월6일까지로, 6기 심의위가 구성돼야 하기 때문에 빠르면 9월말께 심의가 열린다"고 밝혔다.

박근혜 정부는 2015년 12월18일 중국 녹지그룹의 투자개방형 외국병원 '녹지국제병원' 설립에 따른 사업계획을 승인한 바 있다.

녹지국제병원은 서귀포시 토평동 제주헬스케어타운에 778억원을 들여 2만8163㎡ 부지에 지상 3층, 지하 1층 규모로 건립된다. 성형외과·피부과·내과·가정의학과 등 4개 진료과목에 의사(9명)·간호사(28명)·약사(1명), 의료기사(4명), 사무직원(92명) 등 134명의 인력을 갖춘다.
<저작권자 ⓒ 제주의소리 (http://www.jejusori.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2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profile photo
도민 2017-09-01 07:15:40    
이놈의 제주는 짱개없음 뭔들 안되는구나~ 그냥 몬딱 넘겨불주게~ 지방직 없애고 국가직으로 모두 전환시켱 물갈이해사되 짱개만 투자허는 국제관광섬ㅋ
223.***.***.71
profile photo
반대 2017-08-31 15:38:35    
반대합니다.
영리병원 비영리화하고 국가소방관치유센터나 공공재활병원 어린이 노인병원 등 공급이부족한 취약한 의료체계로 거듭납시다.중
175.***.***.122
삭제
국내1호 영리병원 제주에 문 여나? 녹지병원 신청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