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임기만료 6개월 지났지만, '친박' JDC 상임감사 건재

이승록 기자 leerevol@naver.com 2017년 09월 13일 수요일 15:36   0면
'박근혜 특보' 지낸 김치영 상임감사 3월9일 임기 만료...정부, 조만간 공기업 상임감사 등 인사 

159261_180074_1930.jpg
문재인 정부가 들어선 지 4개월이 넘었지만 국가공기업 상임감사에 포진한 친박 낙하산 인사들은 여전히 건재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JDC) 상임감사인 경우 임기가 만료된지 6개월 이상 지났지만 아직도 교체되지 않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공공기관 경영정보 공개시스템 '알리오'에 따르면 박근혜 대선 캠프에 몸담았거나 정치적 인연으로 감사자리를 꿰찬 인사는 28명이다.

이 중 한사람이 JDC 김치영 상임감사다. 대구 출신인 김 상임감사는 13대부터 16대 국회까지 국회의원 보좌관을 지냈다.

한나라당 국회의원보좌관협의회장과 한나라당 중앙위 청년분과위 수석부위원장, 한나라당 당대표 정무특보, 박근혜 경선후보 선대위 총무·행정특보를 역임했다.

16-17대 대구 달서 갑에서 한나라당 후보로 경선에 나섰지만 탈락했고, 19대 총선에서는 서울 동대문 갑에서 예비후보로 등록했지만 공천에서 고배를 마셨다.

공기업인 인천공항공사 비상임이사, 감사위원장을 맡다 지난 2015년 3월10일 JDC 상임감사에 임명됐다.

임기는 올해 3월9일까지다. 통상적으로 정치적 인연 등으로 공기업 요직을 꿰찬 인사들은 정권이 바뀌면 사퇴하는게 관례였다. 

김 상임감사는 임기가 끝나고, 정권이 교체됐지만 6개월째 상임감사직을 유지하고 있다.

JDC 상임감사는 이사장에 이어 NO.2라고 할 수 있는 자리다. 게다가 연봉도 1억원 이상 받는다. 

JDC는 국토교통부 산하 공기업이지만 상임감사는 기획재정부장관이 임명권을 갖고 있다. 정부는 조만간 전 정권에서 임명된 공기업 상임감사 등에 대한 인사를 단행할  것으로 알려졌다. 
<저작권자 ⓒ 제주의소리 (http://www.jejusori.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7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profile photo
친박은버러지 2017-09-14 15:50:06    
친박 버러지들이 아직도
59.***.***.45
profile photo
영평 2017-09-14 09:25:50    
사진 대문짝만하게 나온 사람 아주 도민을 우숩게 아는 사람입니다. 내가 첨단산업과 관련하여 얘기를 해 봤는데 우리들을 완전 자기발에 개미로 아는 사람입니다. 이런사람이 고위직에 있으니 이 나라가 발전이 없지요
61.***.***.100
profile photo
다판다 2017-09-14 08:18:46    
JDC 자체를 없애야지.
친박 몇명 없앤다고 다판다가 바뀌나
119.***.***.2
profile photo
도민 2017-09-14 10:39:06    
공항 면세점은 제주도로 가져와야주마씸...제주도민을 위한 복지예산으로 쓰게..
1년에 2,000억 수익이 나는데..
175.***.***.91
profile photo
많은비 2017-09-13 22:36:05    
임기가 끝난 박근혜의 낙하산을 무려 6개월이 지난 지금까지 방치한 기재부장관님, 공사가 다망하시겠지만 이번 정권의 최대 과제가 적폐청산이라는 점, 잊지 마시고 속히 유능한 새 사람을 임명해 주시길 바랍니다.
218.***.***.116
profile photo
4343433 2017-09-13 17:19:08    
친박이던 아니던 내불라게 아무라도 해먹을건데 겅 배가 아프냐
211.***.***.28
profile photo
지랄도 풍년 2017-09-14 07:12:34    
너같은애땜에 4.3때 여럿죽었다.뭘 내불라게.라니...
106.***.***.216
삭제
임기만료 6개월 지났지만, '친박' JDC 상임감사 건재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