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제주 산간 대설주의보...일부 구간 교통통제

이동건 기자 dg@jejusori.net 2017년 12월 05일 화요일 09:16   0면
KakaoTalk_20171205_093642134.jpg
▲ 5일 오전 눈이 쌓인 번영로 모습. ⓒ제주의소리
5일 제주 곳곳에 눈이 내리고 있다. 기상청의 공식 기록은 아니지만, 산간(한라산)을 제외하면 사실상 올 겨울 첫 눈이다.  

이날 제주는 서북쪽에서 찬 공기가 유입돼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졌다. 올 겨울 최저기온이다. 

오전 8시 현재 제주 5도, 아라동 0.5도, 외도 3.7도, 서귀포 3.3도, 강정 1.5도, 중문 1.7도, 성산 1.4도, 김녕 2.5도, 고산 3.7도를 기록했다. 한라산은 어리목 -2.3도, 윗세오름 -8.3도 등 영하권이다. 

산간에는 오전 8시40분을 기해 대설주의보가 발효됐다. 제주 앞바다에는 풍랑주의보도 내려졌다.

5일 오전 애조로 오라교차로 일대. 

한라산에는 제법 많은 눈이 내렸다. 

제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오전 9시 기준 적설량은 어리목 3.5cm, 성판악 4cm, 진달래밭 7cm, 윗세오름 11cm를 기록했으며, 아라동에도 3cm의 눈이 쌓였다.

제주·서귀포시는 눈이 쌓이지는 않았지만, 눈발이 날리면서 운전자들이 조심운전을 하느라 출근길 차량들이 거북이 걸음을 해야했다. 

눈 날씨로 인해 일부 산간도로가 결빙돼 부분적으로 교통이 통제되고 있다.

한라산 횡단도로인 5.16도로(수악교~한라생태숲)의 경우 대형차량은 체인을 장착해야 하고, 소형 차량은 전면 통제됐다.  

KakaoTalk_20171205_082517973.jpg
5일 오전 애조로 오라교차로 일대. 

또 한라산 1100도로(양마단지~옛 탐라대), 남조로(남조로교차로~교래4거리), 비자림로(대천동4거리~교래4거리), 제2산록도로(광평교~남주고 전망대), 명림로(전 구간)는 소형 차량의 경우 체인을 채워야 진입할 수 있다.   

항공기는 정상 운항되고 있으나, 바닷길은 제주와 추자-우수영을 오가는 쾌속선 운항이 중단됐다.

예상 적설량은 자정까지 한라산을 제외한 산간 3cm 미만, 해안가에는 눈과 비가 섞여 5mm 미만으로 내리겠다.

눈·비는 오후부터 차차 그치겠다. 
<저작권자 ⓒ 제주의소리 (http://www.jejusori.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제주 산간 대설주의보...일부 구간 교통통제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