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인명구조 중 추락 박노식 경감 영예로운 제복상 수상

김정호 기자 newss@hanmail.net 2018년 01월 09일 화요일 19:04   0면
1.jpg
박노식 경감. 
실종자 인명 구조를 위해 심야 수색 중 추락해 부상을 당한 제주동부경찰서 박노식 경감이 제7회 영예로운 제복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영예로운 제복상은 열악한 근무 여건 속에서 국민 안전을 위해 자신을 희생해 국민에게 감동을 주는 제복 공무원을 기리기 위한 상이다.

박 경감은 영예로운 제복상 부문에서 순직·공상자에 주어지는 위민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박 경감은 1991년 7월 경찰에 입문한 후 26년 7개월 동안 외국인 근로자, 다문화 가정, 소외계층 등 경찰관의 손길이 필요한 곳을 찾아가 이웃사랑을 실천해 왔다.

2017년 10월4일 새벽시간대 심야 실종자 수색 중 추자도 돈대산 정상 절벽에서 추락해 부상을 입었다.
<저작권자 ⓒ 제주의소리 (http://www.jejusori.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명구조 중 추락 박노식 경감 영예로운 제복상 수상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