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제주 보육교사 살인사건 피의자 검거 “범인은 택시기사”

김정호 기자 newss@hanmail.net 2018년 05월 16일 수요일 14:42   0면
203632_235905_2021.jpg
[종합] 9년전 사건이후 연락 끊고 육지서 야인생활...경찰, 혐의 입증 주력 ‘증거 초미 관심‘

2009년 제주에서 발생한 보육교사 살인사건을 재수사하는 경찰이 유력 용의자로 지목된 남성을 피의자 신분으로 체포하면서 9년만에 미제사건의 실체가 밝혀질지 관심을 끌고 있다.

제주지방경찰청은 법원으로부터 체포영장을 발부 받아 16일 오전 8시20분 경북 영주시에 숨어지내던 박모(49)씨의 신병을 확보해 이날 오후 제주로 압송중이다.

택시기사였던 박씨는 2009년 2월1일 제주에서 택시에 탑승한 보육교사 이모(당시 27세)씨를 살해하고 제주시 애월읍 고내리 고내봉 옆 배수로에 사체를 유기한 혐의를 받고 있다.

제주 출신으로 알려진 박씨는 경찰 조사후 육지로 거처를 옮겼다. 이 과정에서 외부와의 연락을 끊고 인적이 드문 외곽에서 야인 같은 생활을 해 온 것으로 알려졌다.

범행 당시 경찰은 박씨를 유력한 용의자로 지목하고 현장에서 수거한 담배꽁초를 토대로 DNA 검사와 거짓말탐지기 조사까지 벌였지만 증거가 없어 체포하지 못했다. 

203662_235937_0000.jpg
이 사건은 수사를 맡았던 제주서부경찰서가 사건 발생 3년4개월만인 2012년 6월5일 수사본부를 해체하면서 영구미제로 남을 뻔했다.

제주지방경찰청은 수사본부 해체 4년 뒤인 2016년 2월7일 장기미제사건팀을 신설하고 사건을 인수 받아 재수사를 벌여 왔다.

경찰은 2017년 6월14일 전국 지방경찰청 프로파일러를 소집해 본격적인 재수사에 나섰다. 올해 1월에는 프로파일러를 추가 소집해 합동분석까지 진행했다.

혐의 입증을 위해 장기미제사건팀은 1월29일부터 3월2일까지 고내봉 옆 배수로에서 사망시간 추정을 위한 동물실험까지 진행했다.

수사 초기 살해 시점부터 혼선이 빚어졌기 때문이다. 부검의는 살해 시점을 사체 발견 직전인 2월6~7일로 추정했지만, 형사들은 실종 당일로 판단하면서 수사 범위가 넓어졌다.

203662_235916_2437.jpg
동물실험으로 사망시점을 특정지은 경찰은 유력 용의자로 지목된 박씨에 대한 행적을 추적해 왔다. 수사 과정에서 박씨가 거처를 옮긴 사실도 확인했다.

경찰은 박씨에 대해 곧바로 출국금지 조치를 취하고 영장을 받부 받아 금융거래와 통화내역을 일일이 확인했다.

이후 형사들을 육지부로 급파해 박씨의 소재를 확인했다. 지난주에는 체포영장을 발부 받아 오늘 오전 경북 영주시에서 체포영장을 집행했다.

박씨는 보육교사가 사라진 2009년 2월1일 새벽 제주시 용담동에서 피해여성을 태운 것으로 알려져 있다. 당시 피해여성은 남자친구와 싸운후 차량에 올랐다.

경찰은 박씨가 피해여성을 태우고 목적지로 이동하는 과정에서 성범죄를 저지르려다 살해한 것으로 보고 있다.

관심은 혐의 입증이다. 경찰은 2009년 경찰 조사자료를 전면 재검토하고 프로파일러 등 전문가를 대거 투입해 증거물 보강과 추가 증가 확보에 집중해 왔다. 

203662_235912_3114.jpg


<저작권자 ⓒ 제주의소리 (http://www.jejusori.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14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profile photo
새해일출 2018-05-17 10:42:52    
범인이 택시기사라니 참으로 씁쓸하네요. 한때 동종업계 종사자로서 부끄럽고 면목이 없습니다. 앞으로는 이런 일이 두번 다시 발생하지 않길 진심으로 바라는 마음입니다.
39.***.***.10
profile photo
0414 2018-05-16 20:45:54    
슬픈일...ㅡㅡ
두번다신일어나지않길
125.***.***.153
profile photo
. 2018-05-16 19:46:01    
로 보인다.
223.***.***.239
profile photo
경찰힘내요! 2018-05-16 16:32:54    
그런데 이상하네요....?
2009년 당시에도 용의자로 조사를 받았지만 물증이 없어서 풀려 났는데
이번에는 새로운 물증이 나와서 범인으로 검거했는지 새로운 물증에 대한 얘기는 기사에 전혀 없네요
범인을 잡는것도 중요하지만 한사람의 억울한 피해자를 만들어서도 않된다고 생각이 듭니다
아무튼 제주경찰들 수고 많으시네요.. 꼭 새로운 물증으로 범인을 검거하시기 바랍니다
175.***.***.203
profile photo
명복 2018-05-16 16:24:05    
지금이라도 피해자의 억울함을 풀어줘 다행입니다. 명복을 빕니다!
27.***.***.81
profile photo
도민 2018-05-16 16:18:15    
기자야...도표좀 제대로 그려라..
화살표 보고 "시체 발견뒤 왜 휴대폰을 가지고 다닐까?" 하는 의심에 다시 보니
너 화살표가 틀렸네..
사건 순서는 1-2-3-4-5로 제대로 되어 있는데
화살표는 왜 1-2-5-3-4냐???
정신 똑바로 차리자.
49.***.***.177
profile photo
같은생각 2018-05-17 07:29:33    
신경씁시다 진짜로 도민들이 이렇게 관심이 많습니다
125.***.***.3
profile photo
새해일출 2018-05-17 10:30:57    
화살표는 피해자 및 범인의 동선을 그린 것이지 물증 발견 시간순이 아닙니다
39.***.***.10
profile photo
칭찬합시다 2018-05-16 15:47:01    
경찰분들 정말 고생하셨습니다.
너무 잘하셨습니다~!!
121.***.***.89
profile photo
끝까지 2018-05-16 15:19:52    
성폭행하면
더불어민주당 못 따라 간다
223.***.***.202
profile photo
시민 2018-05-16 16:12:48    
에구 댓글 수준하곤.
초딩이냐?
여기서 이런 얘기가 왜 나오니
121.***.***.92
profile photo
시민2 2018-05-16 16:45:39    
도대체....쯔쯧.뭐 눈에 뭐만 보인다더니만. 증세가 심각하네
211.***.***.28
profile photo
루러랗 2018-05-16 14:56:53    
여기엔 댓글이 없구나. 선거 기사에는 개떼처럼 달려있더니,,,,,
112.***.***.243
profile photo
세상 2018-05-16 15:09:08    
그게 원지사 지지자들 수준이에여..싸대기맞은것보다 더 이슈인데..
203.***.***.43
삭제
제주 보육교사 살인사건 피의자 검거 “범인은 택시기사”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