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바른미래 제주 "다당제 지킬 '기호 3번' 투표해달라"

박성우 기자 pio@jejusori.net 2018년 06월 12일 화요일 18:52   0면
바른미래당 제주도당은 6.13지방선거를 하루 앞둔 12일 보도자료를 내고 "다당제를 지키는 3번, 바른미래당에 투표해달라"고 지지를 호소했다.

바른미래당 제주도당은 "제주도민과 함께 북미정상회담의 성공을 진심으로 기원한다. 긴장과 초조가 기쁨과 축복으로 전환되기를 바한다"면서도 "그러나 지역살림을 책임질 일꾼을 뽑는 지방선거가 북미정상회담, 북핵 문제에 묻혀 '깜깜이 선거'가 됐다. 후보의 자질과 역량, 정책 검증이 전혀 이뤄지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바른미래당 제주도당은 "더불어민주당은 '드루킹'과 일당들을 동원해 민주주의를 파괴하고 급격한 최저임금 인상·세금만능주의로 나라경제를 파탄냈음에도 반성 한 번 없었다. 민주당 후보자들은 대통령 지지율에 무임승차하며 지방선거에 제대로 뛰지도 않았다"며 "오만하고 나태한 민주당을 제대로 견제할 수 있는 실력 있는 정당, 바른미래당 뿐"이라고 강조했다.

또 "현재 제1야당인 자유한국당은 의원 수만 많을 뿐 문재인 정권 견제 역할 제대로 못 하고 있다. 남북·북미정상회담 끝까지 반대하는 자유한국당은 '반대를 위한 반대'에 빠져 국민의 신뢰를 잃고 있다"며 "자유한국당은 망가진 경제 일으킬 실력도 없고, 문재인 정권을 견제할 명분도 자격도 없다. 역사 속으로 사라질 자한당을 찍으면 우리 지역의 미래가 없다"고 혹평했다.

바른미래당 제주도당은 "1번(민주당)과 2번(한국당)을 찍으면 단체장과 지방의회가 한통속이 된다. 견제와 균형이 불가능하다"며 "소중한 한 표, 정당투표는 3번을 찍어야 지역 의회가 정쟁을 멈추고 일하는 의회가 된다. 오로지 도민 편에 서서 일하는 정당, 경제정당 바른미래당을 찍어주셔야 제주도민의 혈세를 지켜드릴 수 있다"고 호소했다.

바른미래당 제주도당은 "극단의 정치를 끝내고 다당제의 미래를 밝혀달라. 3번을 찍은 한 표는 다당제를 지키는 표"라며 "제1야당을 교체하는 한 표, 문재인 정권을 견제하기 위한 한 표, 다당제를 지키는 한 표, 3번 바른미래당에 한 표를 달라"고 거듭 당부했다.
<저작권자 ⓒ 제주의소리 (http://www.jejusori.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profile photo
2018-06-13 11:07:21    
싫다
너네는 당이 아니어서 지지율도 그런거다
110.***.***.19
profile photo
동감 2018-06-13 10:57:53    
1번도 실망
2번은 더 싫고
3번에 힘을 보태련다
121.***.***.31
삭제
바른미래 제주 "다당제 지킬 '기호 3번' 투표해달라"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