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원희룡 “갈등 해소 힘쓸 것...무소속 도지사로 간다”

김정호 기자 newss@hanmail.net 2018년 06월 13일 수요일 23:06   0면
14.jpg
[인터뷰] 오후 10시 당선 확실시..."갈등 해소-무소속 한계, 도민들과 해법 찾을 것”

민선7기 제주도정을 이끌게 된 원희룡 제주도지사 후보가 지역 현안 해결과 선거과정에서 불거진 갈등 해소를 약속했다. 외롭지만 새로운 길을 가겠다며 무소속 행보도 밝혔다.

6.13지방선거가 치러진 13일 오후 10시 개표방송에서 ‘당선 확실’ 문구가 뜨자, 원 지사는 카메라 앞에 나서 취재진의 질문에 이 같이 밝혔다.

원 후보는 “어려운 여건 여기까지 왔다. 어쩌면 '보고 싶지 않은 결과'까지 각오했다”며 “외롭고 어려울 때 여러분들이 저를 지켜주셨고 이 자리까지 만들어 줬다”고 도민들에게 고마움을 표시했다.

네거티브 등 치열했던 선거 과정에 대해서는 “누구보다 앞장서서 큰 마음으로 화합시키겠다”며 “선거 과정의 앙금을 진심으로 녹여내고 화합의 손을 먼저 내밀겠다”고 약속했다.

제2공항 건설에 대해서는 “국토부에서 재검증 용역이 진행중이다. 그 결론을 놓고 도민들과 함께 세밀하게 검토하고 방향을 잡아나가겠다. 소통을 통해 해결해야 할 부분”이라고 설명했다.

15.jpg
4.3에 대한 질문에는 “서울에서는 4.3을 잘 챙겼지만 정작 제주에서는 부족했다”며 “4.3을 잘 받들어야 모든 일을 잘할 수 있다는 4.3유족의 뜻을 받들어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민선7기 도정 방향에 대해서는 “도민들의 지적처럼 소통에 노력하겠다. 인재 등용에 노력하고 민간이 참여할 수 있는 통로를 개방하면서 화합과 참여의 정치를 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선거 과정에서 공약한 청년 일자리와 복지, 육아, 교육 문제도 풀어나가야 한다”며 “지난 4년간 시행착오를 교훈삼아 정책을 이끌겠다”고 강조했다.

정당 등 향후 정치행보에 대해서는 “앞으로 '제주도민당' 소속을 고수하겠다. 국민의 불신을 받고 과거에 매여있는 그런 정치 말고 새로운 정치를 하겠다”며 무소속으로 남겠다는 뜻을 밝혔다.

대중앙 절충과 국비 확보 등 무소속 한계에 대한 지적에는 “(문재인 정부는)당이 다르다고 불이익을 주는 정부가 아니다. 도민과 국민을 위한 정치를 하는데 공통의 기분이 있다”며 답변했다.

원 후보는 “끼리끼리 안주하면 중앙정권은 물론 제주도정도 심판을 받을 것”이라며 “문재인 정부 하에서 보조를 맞추면서 독자성을 가지고 도민들을 위해 일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제주의소리 (http://www.jejusori.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10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profile photo
김삿갓 2018-06-17 16:25:16    
무소속 원희룡·민주당 김우남 선거 야합 의혹 증폭金 경선 당시 핵심 참모진 대거 元 제2캠프 활동
주택가 골목 안쪽 홍보현수막도 없는 선거연락소
원 출구조사 발표 후 제일 먼저 찾아가 감사 인사
민주당원들 "김·원 대국민 사기극" 수사의뢰 촉구

한라일보 헤드라인 입니다.
220.***.***.72
profile photo
김삿갓 2018-06-16 01:23:07    
어쩐지 여기서 김우남 들먹이면서 이간질 했던 세력이 이들인거 같다. 아래글 읽어봐라.

제주도 정치가 더러운줄 알았지만 이 정도인줄 몰랐다.

https://band.us/band/69273125/post/94

이렇게 해 놓고 갈등봉합이 되겠니... 인두껍비가 따로 있나.
112.***.***.135
profile photo
김삿갓 2018-06-15 19:00:44    
제주의 기사 프레임을 보고 댓글을 달때는 신중하게나...

민주당원간 다툼이나 분쟁이 생길 댓글은 제주의 소리가 바라는 것이니...

민주당원간 이간질시키는 댓글을 다른 세력이 끼어 놓으면
민주당원끼리 싸우는 형국이 되지...

이전 안창남 경선불복 기사와 댓글들을 참조하시게나...

과연 민주당원만 쓴 댓글이 아닐 걸세...

타 세력이 들어와 이간질 시키는 댓글을 발견할 수 있을 걸세...

타 세력은 제주의 소리에 10에서 20명이 상주하고 있다고 보면 되네...

내 말이 이해 댈거네...

ip를 기사마다 비교해보면 될 걸세...

211.***.***.98
profile photo
김삿갓 2018-06-14 15:39:46    
적폐세력 청산론자이다.

너무 썩어 문드러진 원씨 도정에 다시 도민의
권력을 위임하는 것에 반대하는 것이지.

바보니 경찰 압색 들어 갔잖니,

누가 허위사실을 유포했는지는 드러나겠지.

허위사실 유포로 인한 선거법 위반만 있니,

관광대 연설 사건, 장어 사건. 고위공직자 관권 개입사건,
추자면장 사건.

나열하기 힘드네.


무엇이 적폐청산이니 과거 도정처럼 관권,금권 선거하면서
적폐청산한다고.

당선되면 끝이니.

자기가 싼 똥 자기가 치워야지.
61.***.***.39
profile photo
유채바람 2018-06-14 07:20:01    
뒤에 땡중도 있었구나
202.***.***.10
profile photo
바람처럼 2018-06-14 08:25:30    
여보시오 유채바람 당신 아주 지구상에서 사라져야할 못된 사람이로구만~
땡중이라니?? 종교를 비방하는 놈 원지사 발톱에 낀 때만도 못한 더러운 놈아 지구를 떠나거라~~
210.***.***.139
profile photo
김삿갓 2018-06-14 02:16:16    
선거 끝나도 선거법 위반 수사는 이어진다
총 37건·48명 수사 중… 흑색선전 16건 가장 많아
공소시효 6개월… 경찰 "중립 자세로 철저한 수사

유형별로 살펴 보면 무소속 원희룡 후보의 비오토피아 특별회원권 특혜 의혹과 신화련 금수산장 관광단지 개발사업, 더불어민주당 문대림 후보의 골프장 명예회원권과 송악산 부동산 투기 의혹 등 흑색선전이 16건(43.2%)으로 가장 많았다. 이어 도지사 선거 관련 식사 제공 등 금품 제공이 6건, 인쇄물 배부 3건, 현수막 훼손 3건, 여론조작과 선거폭력이 각 2건, 공무원 개입과 사전 선거가 각 1건 등이다.

 공무원 개입은 제주도청 A국장이 특정 도지사 후보를 지지하는 내용의 영상을 SNS에 공유하고, 문자 메시지를 전송한 사건이다.

220.***.***.72
profile photo
김삿갓 2018-06-14 03:43:12    
씨...이제 그만 쉬세요.
다 부질없습니다.
김삿갓이 이렇게한들 본인만
피곤합니다. 이제 그만
가족들과 평안히 사세요.
꼬옥!
112.***.***.101
profile photo
김삿갓 2018-06-14 14:53:50    
쉬고 싶어도 원씨 이중 플레이 때문에 쉬고 싶지 않다.

민주당 입당 도민 간보기하다가 당선되자 마자 입닦는 거 보고 있고.

희룡소리 고발사건과 선거법 위반 사건 종결될 때까지 공소시효 6개월
동안은 원씨나 그 측근. 선거판에서 자리, 사업. 지원금 각종 이권에
연관된 자들 좌불안석을 즐기면서 한편으로는 검경의 수사가 제대로
진행되는 지도 보면서, 희룡믜소리를 적폐청산 촉구의 소리로 변할 때까지
시간나면 댓글 달면서 놀아야지.

너희 놀이터가 되는 것을 방관하지 않을 걸.

10년전에 내가 강정해군기지 댓글 전쟁 때에
자네들보다 먼저 자리 선점하였거든.

강정의 죽창. 김삿갓의 옛 닉네임 사필귀정.

옛 기사 검색해봐라.

니들같은 냄비 인생 철학을 가진 사...
175.***.***.71
profile photo
서귀포 고향 2018-06-14 01:20:30    
선거기간 내내 이런후보가 제주의 리더가 되셨으면하는 발원,행복했습니다 단단한 제주도의 미래가 되도록 잘 펼쳐주실것 기대합니다
늘 응원하겠습니다
122.***.***.2
삭제
원희룡 “갈등 해소 힘쓸 것...무소속 도지사로 간다”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