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제주언론학회, 사회적자본 확산을 위한 언론의 역할

이승록 기자 leerevol@naver.com 2018년 07월 31일 화요일 17:08   0면
포스터 (1).jpg
사단법인 제주언론학회가 오는 8월3일 금요일 설문대여성문화센터 다목적실에서 2018년 사회적 자본 증진 사업 제주언론학회 Symposium '사회적 자본 인식 확산을 위한 언론의 역할'이라는 주제로 세미나를 개최한다.

사회간접자본(SOC)이 국가와 사회발전을 위한 유형의 자산이라고 한다면 사회적 자본(SC)은 무형의 자산이라고 볼 수 있다.

사회적 자본의 발전은 시민사회의 자발적인 참여가 전제돼야 하지만, 사회적 자본이 취약한 우리나라의 경우 전략적 차원에서 중·단기적으로 공공부분이 이를 주도하고 육성하고 있는 실정에서 언론이 역할이 무엇보다도 중요하다고 볼 수 있다.

사회적 자본의 인식 확산을 위해 지역 언론의 역할에 대해 심도 있는 논의와 이슈를 심포지움을 통해 제공함으로써 지역발전을 위한 언론의 올바른 위상과 역할을 정립하고 지역의 다양한 인문학적 가치를 창출하고자 한다.

이번 세미나는 오후 3시 부터 시작되며 양원홍 (사)제주언론학회 회장의 개회사를 시작으로 주제발표와 토론이 시작된다.

첫번째 세션에서 고영철 제주대 언론홍보학과 교수가 '제주, 사회적 자본과 언론'이란 주제로 발표하고, 고승한 제주연구원 박사가 ‘제주지역 사회적 자본의 실천 정책과 언론의 역할’ 이란 주제로 발표한다.

토론은 김계춘 제주매일신문 주필, 고동수 제주신보 논설위원, 윤용석 KCTV제주방송 편성제작국장이 토론을 진행한다.

두번째 세션은 김경호 제주대 언론홍보학과 교수가 '사회적 자본 인식확산을 위한 언론 사례 연구'로 제주 발표하고, 이서현 미국 플로리다대학교 객원연구원이 ‘사회적 자본 확산을 위한 언론의 역할에 대한 연구’ 란 주제로 발표한다.

토론은 문윤택 제주국제대학교 스마트미디어과 교수, 강민부 KBS제주방송 편성제작국장, 김형훈 미디어제주 편집국장이 토론을 진행한다.

제주언론학회가 주최하는 이번 2018년 사회적 자본 증진 사업 제주언론학회 심포지엄 '사회적 자본 인식 확산을 위한 언론의 역할'세미나는 제주도가 후원한다.
<저작권자 ⓒ 제주의소리 (http://www.jejusori.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언론학회, 사회적자본 확산을 위한 언론의 역할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