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제주도, 폭염-가뭄에 예비비 9억7천만원 긴급 투입

이승록 기자 leerevol@naver.com 2018년 08월 10일 금요일 11:34   0면
1533805949048.jpg
제주도는 계속되는 폭염과 가뭄에 따른 농작물 피해를 최소화 하기 위한 가뭄대책 사업에 한발용수개발사업비 등 예비비 9억6900만원(국비 6억7900만원, 도비 2억9000만원)을 긴급 투입한다고 10일 밝혔다.

투입되는 예산은 폭염과 가뭄으로 농작물 피해가 우려되는 가뭄 취약지역에 국비 예산 성립전 사용 및 예비비를 투입해여 농가들이 직접 이용할수 있는 양수기 87대, 이동식 관수시설 423ha, 이동식 물저장조(물빽) 172개, 송수호수 5.2km 등 장비구입과 급수지원에 필요한 급수차량 임차 398대 등을 농가에 긴급 지원 및 배치해 가뭄에 의한 농작물 피해를 최소화 할 계획이다.

가뭄이 극심한 동부지역 저수지와 보조수원공 등 수리시설을 총가동해 용수량 확보를 위한 비상급수대책 추진과 지난해 준공된 성읍저수지(저수량 58만톤) 용수를 최대한 공급하기 위해 저수지에 직접 급수차를 공급할 수 있는 급수전 시설 1개소를 완료하고, 표선면 성읍리 마을내 급수탑 3개소를 추가 설치해 물이 필요한 농가에 언제든지 물을 공급하고 있다.

제주도는 폭염 장기화에 따른 한국농어촌공사·소방관서·군부대 등 유관기관의 유기적인 협조체계를 유지하고, 급수지원과 농업용수가 부족하지 않도록 가용재원과 인력 장비를 최대한 동원, 가뭄 극복을 위한 선제적 노력 등을 다해 가뭄종합대책을 추진하고 있다.
<저작권자 ⓒ 제주의소리 (http://www.jejusori.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1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profile photo
천재부스러기 2018-08-10 20:59:48    
가뭄에 물이없어 농작물이 말라죽어가는데 콜프장 만들며 곳자왈(숨골)없애서 장마때는 물피해 가뭄에는 물부족을 발생시키는 콜프장과 지하수를뽑아 수익을 올리는 사기업을 어떻게 하렵니까?
27.***.***.232
삭제
제주도, 폭염-가뭄에 예비비 9억7천만원 긴급 투입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