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제10기 제주4.3실무위원회 구성...부위원장 홍성수

이승록 기자 leerevol@naver.com 2019년 02월 08일 금요일 17:04   0면
MIN_1097.jpg
▲ 원희룡 제주지사가 제10기 제주4.3사건 진상규명 및 희생자 명예회복 실무위원회 위원으로 허영선 제주4.3연구소장에게 위촉장을 수여하고 있다.
제10기 제주4.3사건 진상규명 및 희생자 명예회복 실무위원회가 구성됐다.

제주도는 8일 오전 도청 4층 한라홀에서 제10기 제주4.3사건 진상규명 및 희생자 명예회복 실무위원회 위원 위촉식을 가졌다.

10기 4.3실무위원회는 위원으로 홍성수 전 4.3유족회장, 강덕환 4.3실무위원회 소위원장, 김대옥 서부재향경우회 부회장, 강정효 제주민예총 회장, 김종혁 4.3도민연대 공동대표가 유임됐다.

신규로 고점유 전 4.3유족회 고문, 김춘보 4.3유족회 상임부회장. 강학진 4.3유족회 경인위원장, 허영선 제주4.3연구소장, 강창균 변호사, 오인권 4.3희생자후유장애인협회장이 위촉됐다.

원희룡 제주지사는 “지난해 4·3 70주년은 온 국민들에게 4·3을 널리 알렸고, 방문과 참여도 많았던 뜻깊은 해”였다면서 “4·3특별법 개정이라는 4·3유족의 오랜 염원이 결실을 맺을 수 있도록 열심히 노력 하겠다”고 밝혔다.

원 지사는 “앞으로 1만4000명의 4·3희생자 및 유족 심사를 앞두고 있다. 매월 실무위원회를 개최하고 4·3중앙위원회 심의과정을 거쳐야하는 과정이 있어 쉽지만은 않을 것”이라며 “이런 고생이 유족들의 한을 풀고 여건을 정비하는 일이라고 생각해 많은 책임감을 가져달라”고 당부했다.

이날 4·3실무위원회에선 부위원장으로 홍성수 전 유족회장을 선출하고, 제71주년 4·3희생자 추념식 기본계획 등에 대해 논의했다.

4.3실무위원회는 당연‧임명직을 포함해 총 15명으로 구성됐다. 도지사가 당연직 실무위원회 위원장을 맡는다. 
<저작권자 ⓒ 제주의소리 (http://www.jejusori.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10기 제주4.3실무위원회 구성...부위원장 홍성수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