텔레매틱스 2차 사업자 'SK 콘소시엄' 단독 응모
텔레매틱스 2차 사업자 'SK 콘소시엄' 단독 응모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 적격심사 거쳐 최종 사업자 선정 예정…2006년 7월까지 50억 투입

텔레매틱스 2차 사업자 공모에서 SK텔레콤 컨소시엄이 단독 공모해 사실상 사업자로 결정되게 됐다.

제주도는 8일 오전 11시 텔레매틱스 2차 사업자 공모가 마감돼 SK텔레콤 컨소시엄이 단독 응모했다고 밝혔다.

텔레매틱스 2차 사업은 2005년 8월부터 2006년 7월까지 사업비 50억원이 투입되는 사업이다.

1차 사업자이기도 한 SK텔레콤 컨소시엄에는 SK텔레콤을 주사업자로 SK CNC, 삼성전자, SK COMMUNICATIONS, 제주지역 업체인 JTM&B가 참여하고 있다.

제주도는 이번주 중으로 전문가 10여명으로 구성된 기술적격심사위를 열어 SK텔레콤 컨소시엄에 대한 적격심사를 벌인 후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한고, 다음 주에 최종 사업자로 선정할 계획이다.

제주 텔레매틱스 시범도시구축사업은 8월부터 2006년 7월까지 1,2차년도로 구분해 총 100억원을 투자하는 국책사업이다.

1단계 사업으로 지난 7월까지 50억원을 들여 텔레매틱스 서비스센터 구축, 서비스 개발, 단말기 1000대를 보급해 텔레메틱스 기반시설을 갖추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4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4
걱정이2 2005-08-11 08:48:12
이번엔 제주업체 안들어가네..잘 보고 말해라.
127.***.***.1

걱정이 2005-08-10 01:31:07
다른 걱정은 하지 말아야...
이게 돈이 될 수 있다는 것을 SKT가 보여주기만 하면된다.
일단 시작을 여기서 했으니, 이게 돈이되면 일단 이곳에서 돈이되는 부가가치 서비스들이 생기기 시작할 것이다. 그게 제주에서 시작한 보람이 있는 길이다.

SK가 어떻게 볶아먹든 삶아먹든 이 사업이 돈을 만들어내는 부가가치만 보여줘도 성공한 것이다. 그다음은 제주가 차려놓은 밥상위에서 뭘 해야겠지.

제주업체들이 그것을 할 능력이 있는지 좀 걱정되기는 하지만...
127.***.***.1

2005-08-08 19:35:37
어찌 제주it회사는 하나도 어신고....제주도는 뭘 햄신디.
그거 만들엉 누구 줄거라. 제주도에 보탬이 안되는 사업을 무사 햄신고.
돈이 나 쓰멍
127.***.***.1

ㅉㅉ 2005-08-08 19:34:02
렌트카에 장착해서 별로 신통치 못한 반응을 얻었는데 2차 사업은 어찌 될까나..
돈 퍼들어가는 사업 지난번 처럼 하면 곤란해.
12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