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YJ 교체’ 후폭풍…국회의원이 ‘KBS 책임론’ 공식 제기
‘JYJ 교체’ 후폭풍…국회의원이 ‘KBS 책임론’ 공식 제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재윤 의원 “국제적 망신…취소이유 밝히고 국민 앞에 사과해야”

KBS ‘N7W’ 특집방송에서 아이돌 그룹 ‘JYJ’가 돌연 교체돼 팬들의 항의가 빗발치는 등 후폭풍이 거세게 일고 있는 것과 관련해 김재윤 국회의원(서귀포시)이 KBS의 책임론을 공식 제기해 주목된다.

김재윤 의원은 21일 논평을 내고 이번 ‘JYJ 출연 취소’ 사태와 관련해 “KBS가 이유를 밝히고 국민 앞에 사과하라”고 주장했다.

김 의원은 “KBS는 지난 20일 특집방송에 출연 예정이었던 JYJ의 출연을 방송 4일전 돌연 취소해 한류 팬들이 항의 성명을 발표하는 등 국제적 망신을 초래했다”면서 “언론에서는 출연 취소에 대한 외압설이 제기되고 있으며, JYJ 대신 JYJ 멤버들과 재판 중인 전 소속사의 그룹이 출연해 논란이 더욱 확산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KBS는 표면적인 이유로 인기가 더 많아서 교체했다고 설명하고 있지만 공영방송이 뚜렷한 기준이나 이유 없이 국민과의 약속을 저버리는 것은 비판받아 마땅하다”고 꼬집었다.

그러면서 “KBS는 국민과의 약속을 저버리고 국제적 망신을 초래한 것에 대해 국민과 국내외 팬들에게 사과해야 한다”면서 “이제라도 JYJ의 출연 취소 이유를 분명하게 밝히고 재발 방지 약속을 해야 하는 것이 공영방송으로서의 책임 있는 행동일 것”이라고 주장했다. <제주의소리>

<좌용철 기자 / 저작권자ⓒ제주의소리. 무단전재_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