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자유도시본부는 JDC 산하조직? 면세점 ‘갑론을박’
국제자유도시본부는 JDC 산하조직? 면세점 ‘갑론을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행정사무감사] 문광위, 면세점 판매물품 확대 논란 ‘JTO는 불만’
제주특별자치도의회 문화관광위원회 김희현 의원(민주당. 일도2동 을) ⓒ제주의소리
면세점 확장사업을 두고 신경전을 벌이고 있는 제주국제컨벤션센터(JDC)와 제주관광공사(JTO) 사이에 '판매물품 확대'가 기름을 끼얹는 꼴이 됐다.

중재에 나선 제주도 마저 JDC편에 서고 있다는 의혹까지 불거지면서 의회 내부에서는 “적당히 좀 하자”는 쓴 소리가 새 나왔다.

22일 속개된 제288회 제주도의회 제2차 정례회에서 문화관광위원회 김희현 의원(민주당. 일도2동 을)과 신관홍 위원장(한나라당. 일도1/이도1/건입동)은 면세점 물품 확대 문제를 집중 거론했다.

제주도는 최근 면세점 판매 물품에 15종을 추가하는 내용의 '제주국제자유도시 지정면세점 면세품목 범위에 관한 조례' 제정안을 입법예고했다.

조례제정 소식이 전해지자, 상인연합회가 도청과 의회를 방문해 항의하는 소동이 빚어졌다. 의류 등을 면세점에서 판매할 경우 인근 지역 상권에 악영향을 미친다는 이유에서다.

이 과정에서 제주도가 JDC와 사전 협의를 하고 JTO와는 논의를 하지 않았다는 주장이 제기되면서 행정이 제 역할을 하지 못하고 있다는 지적이 나왔다.

김희현 의원은 “물품 확대로 지역경제에 악영향 미칠 것이라는 생각은 안하냐”며 “JDC나 JTO나 수익을 내려는 것은 안다. 그러나 적당히 해야 한다”고 꼬집었다.

이어 “돈은 적당히 벌고 나머지는 지역상권과 상존하는 방법을 강구해야 한다”며 “지역상권 몰락시키면서 면세점을 확대 하면 뭐하냐”고 질타했다.

제주특별자치도의회 문화관광위원회 신관홍 위원장(한나라당. 일도1/이도1/건입동) ⓒ제주의소리
강승화 국제자유도시본부장은 이에 “지역 상권에 피해가 안가도록 할 것”이라며 “도민들의 의견을 충분히 수렴해서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신관홍 위원장은 물품확대에 JDC가 도민 공론화 없이 전면에 나서는 점을 문제 삼으며 행정이 지역사회를 등한시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신 위원장은 “민원인들이 도청을 항의 방문하는데 왜 JDC 직원이 막아서냐”며 “제주도가 JDC에 예속된 단체냐”고 따져 물었다.

이어 “JDC 요구로 물품 확대를 추진하면서 도가 출자한 JTO에는 왜 협의를 안하냐”며 “제주국제자유도시가 JDC를 위한 사업이냐”고 목소리를 높였다.

강승화 국제자유도시본부장은 이에 면세점 물품확대는 JDC의 요구로 추진했다고 답변했다가, 다시 JTO와도 상의했다며 말을 바꿨다.

강 본부장은 “관광공사가 시내에 면세점을 세우는 것에 대해 협의한 것은 없다. 물품 확대는 협의가 있었다”며 “물품확대로 지역상권에 피해가 되는 상황이 있으면 정리하겠다”고 답했다.

이에 앞서 21일 열린 제주관광공사 행정사무감사에서 양영근 사장은 “면세점 물품 확대와 관련해 사전에 통보 받은바 없다. JDC에 섭섭하다”고 말한 바 있다. <제주의소리>

<김정호 기자 / 저작권자ⓒ제주의소리. 무단전재_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2
도민은 썰렁 2011-11-22 16:38:10
JDC나 JTO 오죽멍청했음 명분 앞세워 도민과 경쟁하고 약탈하냐. 아이디어가 없으니 ㅉㅉ 관광객이 많이 와도 면세점은 연일 대박이고 도민은 썰렁.
지사님께서 알고 계실까요...................................................
112.***.***.137

시민 2011-11-22 14:07:11
신관홍 신관홍 신관홍 신관홍 신관홍 신관홍 신관홍 신관홍 신관홍 홧팅 ~ 앗 싸 아..
김희현 김희현 김희현 김희현 김희현 김희현 김희현 김희현 김희현 홧팅 ~ 앗 싸 아..
사랑합니다.
112.***.***.1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