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의료원, 마약류 관리 부실 ‘모 과장 채용도 규정위반’
제주의료원, 마약류 관리 부실 ‘모 과장 채용도 규정위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행정사무감사] 박주희 의원, 운영관리 허점 지적 ‘이러니 경영난 허덕’
▲ 제주특별자치도의회 복지안전위원회 박주희 의원(국민참여당. 비례대표) ⓒ제주의소리

제주의료원이 마약류 관리를 부실하게 하고, 모 과장 채용과정에서 인사규정도 지키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22일 열린 제주도의회 제2차 정례회에서 복지안전위원회 박주희 의원(국민참여당. 비례대표)는 행정사무감사 자료를 통해 의료원 운영 문제를 지적했다.

마약류의 경우 사고발생일 이후 5일 이내에 발생보고를 보건소에 제출해야 한다. 반면 의료원은 유효기간 경과 향정신성 의약품 2종을 처리 기한을 넘겨 폐기 신청했다.

해당 약품은 바그캄주 15mg(유효기간 2010.02.13)과 졸민정 0.125g(유효기간 2010.10.07)이다.

최근 선발한 모 과장의 채용문제도 거론했다.

제주의료원 인사규정 제19조에는 의사직을 제외한 채용자의 최고연령은 2급이하는 57세, 3급 50세, 4급 45세, 5급이하 40세로 규정하고 있다.

의료원이 정년규정에 위배되는 62세의 인사를 모 과장으로 채용한 것이다.

박주희 의원은 이와 관련, “이는 직원선발 과정의 규정을 위반한 것”이라며 “경영난에 허덕이는 의료원의 운영전반에 안이한 관리를 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마약류 관리에 대해서는 “유료기간을 경과한 향정신성 의약품을 제대로 폐기하지 않았다”며 “마약류 처리규칙을 위반해 폐기처분한 것을 잘못”이라고 밝혔다. <제주의소리>

<김정호 기자 / 저작권자ⓒ제주의소리. 무단전재_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6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6
바른생활 2011-11-22 21:13:35
의료원 많이 변해야 합니다. 환자들이 계시기에는 좋은 환경이라 봅니다.
저희 가족도 그곳에입원해 계십니다. 하지만 직원들의 불친절한 말투, 그리고 저희 어른께서
진노하신게 그 곳 치료사들은 말하는 억양도 화난것처럼, 치료하며 입에 껌을 넣은건지 아님 다른걸 드시는지 매번 그러니까 좀 그렇다고, 게다가 치료하면서 담배냄새를 그렇게 심하게 난다네요, 병실에 가서도 그렇고 치료하면서 전화기는 왜 만지작 거려야 되냐면서요.
많이 변하셔야 될거 같네요.죄송~
112.***.***.218

의료원 2011-11-23 11:33:51
정년규정에 위배된 사람을 채용한 원장도 잘 못이지만 직원들도 정신 차리세요!
오로지 자기들 승진과 직급에만 눈이 멀어 윗사람에게 아부나 하고~~~그러면서 월급은 안준다면서 투덜거리기나 하고~~~그럴 시간있으면 환자들에게 더 친절하게 봉사하세요!!
112.***.***.84

법 전공 약사 2011-11-23 09:55:59
약사입니다.유효기간 경과 마약류의 폐기절차는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12조 2항 2호에 해당하므로 동법 시행규칙 제23조 4항,5항에 따라해당관청에 사고 마약류의 폐기신청을
하면됩니다.다만,유효기간경과 마약류의 폐기시점에 대하여는 법령에서 언급하고 있지
않으므로,휴효기간이 경과한 마약류는 사용가능한 마약류와 별도로 보관관리하다가
적절한 시점에 폐기하면 됩니다.
112.***.***.229

의료원인 2011-11-24 16:54:44
정년규정에 위배되는 채용이라면 제주의료원 직원이 아닌거 아닌가요????요즈음 취업하기가 많이 어렵긴 어려운가봅니다. 규정에 어긋나면서까지 채용, 취업하는걸 보니.....정신 차립시다. 공공유관기관 아닌가요?????
112.***.***.212

나도 제주인 2011-11-24 17:12:44
아이구 다 알면서 경 허여서게, 정신 못 차리는 제주의료원, 그러니 공공기관은 신이 내린 직장이라고 하지 않는가, 참 행복한 사람들이주게, 그런 직장 못 들어가는 사람이 빙신이주게, 이 좁은 제주바닥에서
121.***.***.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