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신화역사공원 간판 내려야
제주신화역사공원 간판 내려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화' '역사' '생태' 온데간데 없고 차이나타운?
▲ 이지훈 ㈔지역희망디자인센터 대표. ⓒ제주의소리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이하 JDC)가 추진하는 핵심 프로젝트 6개 중 ‘신화역사공원’ 이 있다. 서귀포시 안덕면 일대 약 121만평에 2003∼2015년 1조 5945억원을 투입, 각국의 문화·신화를 체험할 수 있는 테마파크를 설립한다는 야심찬 계획이다.

그러나 10여년이 지난 지금 이 공원은 당초 계획의 8.31%에 불과한 1,325억원의 투자에 머무르고 있다고 한다. 민자는 한 푼도 끌어들이지 못했다. 반면 조성사업과 관련, 감사원의 고발로 전직 JDC 간부와 공사 관계자가 불구속기소됐으며, 제주 생태계의 허파인 곶자왈을 파헤친다는 비판에 직면하기도 했다. 현재는 당초 계획과는 전혀 관련이 없는 항공우주박물관과 항공우주호텔이 지어지고 있다.

최근에는 미국의 유니버설 스튜디오와 디즈니랜드의 MGM 스튜디오가 입질만 하다 물러난 A지구에 새로운 사업자가 등장했다는 소식이다. ㈜일묵D&C라는 회사가 이 지구에 대규모 차이나 테마파크를 건립하는 내용의 합의각서(MOA)를 JDC와 체결했다는 것. 잘못하다간 제주신화역사는 간데없고 차이나타운이 이 프로젝트 컨셉트의 주인으로 바뀔 수도 있다는 우려마저 든다. 

원래 신화역사공원의 조성 취지는 이런 것이 아니었다. 제주도의 전통문화를 상징적으로 집합 표현하는 세계 유일의 관광자원으로서뿐만 아니라 탐라문화제 및 ‘세계신화전설 축제’(신들의 축제)의 상설 야외공연장으로서의 기능을 담보하고, 인간과 자연이 함께하는 제주국제자유도시 위상을 제고시킬 수 있는 선도프로젝트의 하나로 제안됐었다.

테마파크의 기본 포맷도 ▲신화공원 ▲역사공원 ▲생태공원 등이었다. 그런데, 이러한 기본계획이 JDC의 자체 용역을 거치면서 교묘하게 변질되더니, 이젠 아예 당초의 세 가지 프로젝트는 단 1%도 진척시키지 못한 채 전혀 어울리지 않는 엉뚱한 시설들만 들어서고 있는 것이다. A지구, H지구, J지구 등 지구별 계획으로 변경될 당시에도 당초의 콘셉트와 다른 엔터테인먼트 위주 리조트 구상으로의 변질이라는 문제의식이 있었지만, 당초 구상의 핵심 콘셉트만이라도 J지구에서만큼은 반드시 구현되기를 바라는 기대를 버리지 않았다.

그러나 이제 그 기대도 접어야 할 듯하다. 민(외)자 유치를 위해 당초 콘셉트는 무시하고 무조건 유치하려고 나서는 것같이 보이기 때문이다. 최근 JDC에서 의욕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경빙장’ 또한 이곳을 염두에 둔 것으로 보여지기에 더 그렇다.

민(외)자 유치가 중요하지, 기본 콘셉트가 바뀌었다고 그게 그렇게 큰 문제가 되냐고 할 사람이 있을지도 모르겠다. 그러나 이 테마파크의 기본 콘셉트는 제주만이 갖고 있는 특성을 보여줄 수 있는 주제이자 전 세계에 유례를 찾아 볼 수 없는 독특한 소재를 중심테마로 설정함으로써 경쟁력을 창출하자는 것이었다. 그것은 다름 아닌 1만 8000 신(神)으로 표현되거나 ‘신들의 고향’으로 통칭되는 제주의 문화자원이다. 이는 또한 ‘신들의 섬’(Island of Gods)이라는 브랜드 창출과도 관련돼 있다.

이제, 제주정신의 본질을 총체적으로 정립시켜 주는 실증적인 현장으로서 제안됐던 신화역사공원 프로젝트의 파산을 솔직히 시인하고 그 깃발을 내리기를 JDC에 권고한다. 더 진행하다간 오히려 귀중한 제주문화자산에 먹칠을 하는 오명을 뒤집어쓸 수도 있다는 우려에서다.

최근 제주돌문화공원 2단계 사업으로 1000억원 이상 투입되는 설문대할망 전시관 조성 사업이 기획재정부의 예비타당성 조사를 통과했다. 당초 신화공원 프로젝트를 입안할 당시에도 이 사업과 콘셉트 중복이라는 지적이 있었다.

이참에 신화역사공원의 주요 콘셉트는 모두 돌문화공원 2단계사업으로 이관하고 JDC 핵심프로젝트에서 신화역사공원이란 명칭은 완전히 지우는 게 좋을 듯하다. (이 글은 지난 20일자 서울신문 ‘지방시대’ 코너에 실린 원고를 일부 수정한 것입니다) / 이지훈 ㈔지역희망디자인센터 대표. <제주의소리>

<이지훈 편집위원 / 저작권자ⓒ제주의소리. 무단전재_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3
HJ 2013-07-14 15:40:22
돈만 가져다 쓰면 되는게 문화가 아니다...제발좀 알고 생각좀 했으면 좋겠다...
39.***.***.173

2011-12-22 10:58:30
제주의 혼이 없는 제주개발센타..' 제주부동산 개발센타' 라 칭 함이 맞을 듯... 설문대 할망이 노하면 어케 되는 줄 JDC는 모르나 봐..
61.***.***.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