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유시민 "진보당은 해군기지 중단 입장 확고"

김정호 기자 newss@hanmail.net 2012년 02월 16일 목요일 16:16   0면

통합진보당의 유시민 공동대표는 "통합진보당은 해군기지 문제에 대해서 입장이 뚜렷하다"며 제주해군기지 공사의 즉각적인 중단을 주문했다.

유시민 대표는 16일 오전 통합진보당 국회의정지원단에서 강동균 강정마을회장 등 강정마을 주민들과 해군기지 문제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현장에는 문정현 신부와 홍기룡 군사기지저지범대위원장, 고유기 민주통합당 제주도당 정책실장, 정현백 참여연대 공동대표, 김덕진 천주교인권위원회 사무국장 등이 함께했다.

강정마을은 이 자리에서 해군기지 사업에 따른 갈등해결을 위해 당 차원의 공약 내지는 당론을 통해 적극적인 해결의 전기를 마련해 줄 것을 유시민 대표에게 요청했다.

강동균 강정마을회장은 "총선을 전후해 해군이 공사를 서두를 가능성이 있다"며 "지금 구럼비 바위를 폭파하려 하는데 그렇게 되면 주민들이 결사적으로  나설 것이다"이라고 말했다.

문정현 신부는 "지금 유례없이 강도 높은 공사가 진행되고 있다"며 "구럼비에 사람들이 계속 들어가면서 해군과 경찰이 무리해서 사람들을 체포․연행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김덕진 천주교 인권위원회 사무국장은 "현장에서 보는 경찰은 대림과 삼성의 요청에 따라 움직이는 것처럼 보였다"며 "공권력이 어떻게 작동해야할지 꾸짖어야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유 대표는 이에 "통합진보당은 통합 전부터 민주노동당․국민참여당을 비롯한 다른 야당들의 제주도당 중심으로 싸우고 있었다"며 해군기지 공사 중단에 대한 입장을 분명히 했다.

이어 "통합진보당은 이 문제에 대해서 입장이 뚜렷하다. 먼저 지금 진행되는 공사는 중단돼야 한다"며 "그 다음 새로운 해군기지 건설이 필요한지 논의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유 대표는 또 "만약 필요하다 하더라도 유치를 원하는 지역이나 기술적으로 가능한 곳을 찾아서 해야지 제주도민들의 의사에 반하는 것은 옳지 않다"며 "해군기지 문제에 대해 해법으로 제시한 것은 전적으로 뜻을 같이 한다"고 말했다.<제주의소리>

<김정호 기자 / 저작권자ⓒ제주의소리. 무단전재_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 제주의소리 (http://www.jejusori.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1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profile photo
명품제주 2012-02-16 16:36:19    
해군기지 필요성은 분명히 있다.
하지만 지금 이대로는 절대안된다
돌이킬 수 있을때 전면재검토가 이루어져야한다
115.***.***.231
삭제
유시민 "진보당은 해군기지 중단 입장 확고"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