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제주 최고의 경주마...한라명성
지난해 제주 최고의 경주마...한라명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011년 최고의 경주마로 뽑힌 한라명성. ⓒ제주의소리

한국마사회 제주경마본부(본부장 이상걸)는 2011 제주마 능력평가결과 한라명성(5세, 수말)이 1위를 차지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평가는 지난해 경주성적을 토대로 이뤄졌다. 1등급마와 대상경주에 출주한 2등급마 총 105두를 대상으로 부담중량, 순위, 착차 등을 토대로 서열화하고 상대적인 능력 차이를 평가해 상위 24두를 발표하게 된 것이다.

능력평가는 경주마의 능력을 서열화하고, 경주마의 능력 차이를 산정해 연도별 우수마를 비교 할 수 있게 됨에 따라 경주마의 수준향상에 대한 판단 수단으로 활용된다.

또 생산한 말에 대한 경주능력을 확인하고 씨수말·씨암말 선택 할 때 말의 가치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는 것을 목적으로 시행하고 있다.

평가결과 평가지수 71.5점을 획득한 한라명성이 영예의 1위에 이름을 올렸으며, 2위에는 69점을 얻은 황해명산, 3위에는 64점을 얻은 영상신호가 차지했다.<제주의소리>

<오연주 기자 / 저작권자ⓒ제주의소리. 무단전재_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