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죽이지마 강정, 죽이지마 구럼비
[포토] 죽이지마 강정, 죽이지마 구럼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경찰에 끌려가는 여성활동가. <출처=트위터아이디@yju8283>

▲ 오후 12시 22분께 연행사 호송버스가 해군 공사장을 빠져 나오려 하자 평화활동가들과 경찰의 몸싸움이 벌어지고 있다. <출처 = 트위터아이디 @Thinkunit>

▲ 강정포구에서 바닷길을 통해 구럼비로 들어가려던 평화활동가들이 해군에 의해 제지 당하고 있다. <출처= 트위터아이디@munjhj>

▲ 오전 11시 34분, 신부님과 목사님, 평화활동가들이 20여명은 현재 해군기지 내에 억류중이다. <출처 = 트위터아이디@saltcandy>

▲ 오전 11시 2분, 해군의 공사 펜스를 뚫고 구럼비로 가던 송영섭 목사가 연행되며 오열을 하고 있다. <출처 = 트위터아이디@saltcandy>

▲ 부상당한 연행자를 구급차로 이송하고 있으며 그 앞에는 신도들이 집회를 열고 있다. <출처 = 트위터아이디 @eyedaho>

▲ 10시25분께 "구럼비 발파 중단"을 외치며 성직자들과 평화활동가들이 펜스를 뚫고 뛰어 들어갔다. <출처 = 트위터아이디 @Ryuuseong>

▲ 경찰병력들이 뜯겨진 펜스를 막고 서 있다.<출처 = 트위터아이디@watchful_az>

▲ 10시 20분께 성직자들과 평화활동가등 20여명이 구럼비해안으로 진입했다. <출처 = 트위터아이디 @picturecast>

▲ 10시 20분께 성직자들과 평화활동가등 20여명이 구럼비해안으로 진입했다. <출처 = 트위터아이디 @picturecast>

▲ 강정천 입구에서 열린 평화집회에서 문정현 신부가 노래를 부르고 있다. <출처 = 트위터아이디 @eyedaho>

▲ 인권침해감시변호사단이 강정마을 활동가들의 인권유린을 막고자 무력충돌이 일고 있는 곳을 살피고 있다. <출처 = 트위터아이디 @sirdy10>

▲ 오후 `1시 55분, 바지선을 통해 옮겨진 케이슨(교량의 기초를 세우기 위한 구조물)이 강정 포구로 옮겨지고 있다. <출처 = 트위터아이디 @myung2gi>

▲ 강정마을 해군기지 건설 찬성 집회에 참석한 서경석 목사(왼쪽)가 애국가를 부르고 있다. <출처 = 트위터아이디 @mediamongu>

▲ 여성의날을 맞아 관련 시민단체가 강정을 찾았다. <출처 = 트위터아이디 @kimseriiii>

▲ 평화를 원한다면 평화체제를 먼저 구축해야 한다"고 말하고 있는 노벨평화상 후보 엔지 젤터씨. <출처 = 트위터아이디 @iron_heel>

▲ 오후 12시 40분, 강정마을로 향하는 경찰병력 손에는 소화기가 들려있다. <출처 = 트위터아이디 @gotoju>

▲ 오전 11시 27분, 고공항의를 벌이던 김홍술 목사님이 내려오고 있다. <출처 = 트위터아이디 @sirdy10>

▲ 연행자 이송에 대해 정동영 민주통합당 전 최고위원이 경찰 관계자와 대화를 나누고 있따. <출처 = 트위터아이디@Thinkunit>

▲ 연좌농성중인 신부님들. <출처 = 트위터아이디 @iron_heel>

▲ 연행자들이 탄 이송 차량 이동을 막기 위한 평화활동가들이 안간힘을 쓰고 있다.<출처=트위터아이디@Thinkunit>

▲ 해군사업단 앞에서 경찰에 의해 옷이 벗겨진 문정현 신부와 사제들. <출처= 트위터아이디@es2dj81>

▲ 오전 11시, 강정교에는 긴장감이 가득하다. <출처 = 트위터아이디 @iron_heel>

▲ 강정마을에 있는 정치인들이 해군 공사장안으로 들어가려 하자 경찰병력이 이를 제재해 무력충돌이 이뤄지고 있따. <출처 = 트위터아이디 @iron_heel>

▲ 오전 10시 30분, 해군공사장 정문에 매달려있는 평화활동가. <출처 = 트위터아이디@Thinkunit>

▲ 오전 10시 10분께 강정교 주변에 모인 민주통합당 정동영 전 최고위원, 통합진보당 이정희대표, 통합진보당 권영길 원내대표가 얘기를 나누고 있다. <출처 = 트위터아이디 @Thinkunit>

▲ 오전 10시 20분께 구럼비 모습. <출처 = 트위터아이디 @iron_heel>

▲ 오전 9시 30분경, 구럼비폭파 공사 정문 앞 문정현신부와 평화활동가들이 앉아있다. <출처= 트위터아이디 @Appleyoung0322>

▲ 오후 5시 17분께 이뤄진 구럼비 6차 폭파로 구럼비 일대에 흙먼지가 가득하다. <출처 = 트위터아이디 @kimhb2748>

▲ 오후 4시 50분, 강정마을을 찾은 국회의원들이 앞장서서 경찰벽과 대치 중이다. <출처 = 트위터아이디 @Thinkunit>

▲ 오후 4시 20분께 이어진 구럼비 3차 발파에 주민들은 더이상 못참겠다며 전원 연행을 각오하고 구럼비로 들어갈 준비를 하고 있다. <출처 = 트위터아이디 @saltcandy>

▲ 오후 3시 52분, 강정교에서 '거리문화제'가 열렸다. <출처 = 트위터아이디 @Thinkunit>

▲ 오후 3시 50분, 오전에 강정에서 강제연행된 현애자 통합진보당 제주도당 공동위원장이 제주동부경찰서에 입감됐다. <출처 = 트위터아이디 @615_sesang>

▲ 오후 2시 38분, 강정천 주변 차량 바리케이트의 견인이 시작되고 있다. <출처 = 트위터아이디 @Thinkunit>

▲ 오후 1시 55분, 거리의 신부님으로 유명한 문정현 신부가 강정마을 상황을 밤새 트위터로 알려 피곤한 몸을 강정교 난간에 기대어 눈을 붙이고 있다. <출처 = 트위터아이디 @saltcandy>

▲ 서울시 종로구에 위치한 정부종합청사 앞에서 구럼비를 지키고자 집회가 열리고 있다. <출처 = 트위터아이디 @peoplepower21>

▲ 제주도의원들은 구럼비 폭파강행은 불법이며, 공사중단명령을 빠른시일내에 할 것이라는 내용의 기자회견을 하고있다.<출처 = 트위터아이디 @100sunki>

▲ 프랑스출신의 평화활동가 벤자민씨와 기자 한명이 동승한 카약이 해군에 의해 뒤집어져있다. <출처 = 트위터아이디@myung2gi>

▲ 오전 11시 22분께 구럼비 첫 발파 이후 강정교에서 강정지킴이들과 경찰병력과 대치중에 있다. <출처 = 트위터아이디 @24s11>

▲ 강제연행 하려는 경찰관에 고통스러워하는 김영심 도의원. 강경식 도의원은 경찰관으로부터 김영심 의원을 돕고자 안간힘을 쓰고 있다. ⓒ제주의소리

▲ 강정천 에 인간 바리케이트를 친 민주통합당 정동영 전 최고의원, 통합진보당 이정희 대표. ⓒ제주의소리

▲ 오전 9시 48분, 구럼비에 화약 폭파를 위한 전선이 설치됐다. <출처=트위터아이디 @munjhj>

▲ 오전 9시 30분 현재 구럼비 모습. <출처=트위터아이디 @mediamongu>

▲ 경찰차 안에서 경찰에 의해 포박당하고 있는 김영심 도의원. ⓒ제주의소리

▲ 서귀포경찰측은 강정마을 입구에 세워진 차들이 공무집행 방해라고 설명을 하고 견인을 하려고 하자 김영심 도의원이 신뢰할 수 없다고 강력하게 반발했다. 이에 경찰은 교통법위반을 이유로 들며 김영심 도의원을 강제연행하고 있다. ⓒ제주의소리

 

▲ 오전8시 50분, 외국인 평화활동가가 카약타고 구럼비 해안에 접근하고 있다. ⓒ제주의소리

▲ 오전 8시 40분, 화약은 실은 차량이 진입 못하도록 강정마을 입구를 막아 놓은 차들을 견인하기 위해 경찰과 강정지킴이들이 대치하고 있다. ⓒ제주의소리

▲ 오전 8시, 경찰의 체포를 피하기 위해 평화활동가들이 삼발이 위에 올라가 있다. ⓒ제주의소리

▲ 경찰이 에워싼 가운데 신부 6명이 평화 미사를 드리고 있다. ⓒ제주의소리

 

▲ 경찰들이 주민을 연행하고 있다. <출처=트위터아이디 @kimhb2748>

 

▲ 구럼비 위에서 미사 드리는 6명의 신부를 경찰이 에워쌌다. ⓒ제주의소리

 

▲ 구럼비 폭파를 막기 위한 집회에 모인 사람들을 경찰이 에워싸고 있다. ⓒ제주의소리

 

▲ 오전 7시50분경, 구럼비로 레카차와 병력이 추가 투입되고 있다. ⓒ제주의소리

 

▲ 강정마을에는 구럼비 폭파를 막기 위한 집회가 열리고 있다. ⓒ제주의소리

 

▲ 외국인 활동가들이 카약을 타고 구럼비 안으로 이동했다. ⓒ제주의소리

▲ 시험발파로 산산조각 난 구럼비. ⓒ제주의소리

 

▲ 구럼비 바위에 발파를 위해 뚫어놓은 천공.

 

▲ 동이 튼 해군기지 사업장 안에 경찰병력이 배치돼 있다. ⓒ제주의소리

 

▲ 구럼비로 경찰병력이 투입되고 있다.

 

▲ 구럼비 폭파를 위해 투입된 경찰력에 이를 막아달라는 염원을 담아 절을 하고 있다. <출처 = 트위터아이디 @mediamongu>

 

▲ 구럼비 발파를 위한 천공위치 표시. <트위터아이디 = Jubileey, 제보 =고승민>

 

▲ 오전 6시26분, 구럼비 해안에 동이 터오르며 강정 해안가에 근접한 바지선이 작업을 시작하고 있다. <출처 = 트위터아이디 @myung2gi>

 

▲ 강정 앞 바다에 바지선등 배 3척이 오탁수방지막 내 진입해 있다. <출처 = 트위터아이디 k10609>
 

 

▲ 구럼비 폭파를 막기 위해 여성들이 나서서 차량과 쇠사슬을 묶고 있다. <출처= 트위터아이디 @newstapa>

 

▲ 오전 5시 58분, 강정천 다리 차량바리게이트에 여성들이 쇠사슬로 몸을 묶고 있다. 출처 = 트위터아이디 @Thinkunit

 

▲ 강정마을 입구에서 폭약이 들어올 수 없도록 차량 바리게이트에 쇠사슬로 몸을 묶고 있다. 출처= 트위터아이디 @mediamongu.

<제주의소리>

<제주의소리  / 저작권자ⓒ제주의소리. 무단전재_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4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4

우영밭 2012-03-09 13:00:57
윗 자료사진들을 보면서 너무나 안타깝습니다.
그러나 유달리 튀는 사진,
평소 존경하는 김재윤 의원님!
"빨간 넥타이 양복차림....너무 보기 좋습니다."
구럼비 바위 폭파...불꽃놀이 축제장으로 알고 가셨나요?
진정으로 반대한다면 홀랑당 벗어보든가,
TNT 구멍위에 엎드려 항의촬영을 해보든가,
뭔가 보이세요.
122.***.***.55

사실 2012-03-08 18:35:07
문정현신부는 옷을 스스로 벗었죠. 팩트만 보도합시다.
119.***.***.161

아프다 제주 2012-03-07 09:23:08
이모양을로 만들어놓고 뭐 기성정치를 지지해다라고?
그 잘난 정당 어르신들.. 다 어디있소?
당신네 뒷뜰에서 살육의 현장이 벌어져도 모른체 안본체 안들은 체 할 거요.
그렇게 중앙당에서의 시집살이 잘하슈....

꼼수 정치 vs 희망 정치
낡은 노장 vs 젊은 일꾼

볼만하겠다... 제주에도 과연 기성정치를 바꿀려는 의지가 있는지를 말이다.
1.***.***.1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