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전거 상습절도 간큰 제주10대 3명 '덜미'
자전거 상습절도 간큰 제주10대 3명 '덜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 동부경찰서는 제주시내를 돌아다니면 상습적으로 자전거를 훔친 오모(16)군 등 10대 3명을 붙잡아 조사 중이라고 21일 밝혔다.

오군 등 3명은 지난달 29일 오후 11시8분께 제주시 일도2동 모 아파트에서 절단기를 이용해 자건거를 훔치는 등 지금까지 9차례에 걸쳐 자전거 9대를 훔쳐 달아난 혐의다. 

피해금액이 총 300만원에 달한다.

경찰은 오군 등 3명이 훔친 자전거를 분해해 판매한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은 “최근 고가 자전거가 출시되면서 중·고등학생이 거리낌 없이 절도 행각을 벌이는 경우가 늘고 있다”며 “자건거 관리에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