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선] 서귀포농협 현영택 전 상무, 재선 조합장 격침
[당선] 서귀포농협 현영택 전 상무, 재선 조합장 격침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농협] “조합원 차별 없는 조합 만들기 최선…조합원 노후 위한 복지기금 조성”

서귀포 현영택.jpg

서귀포농협 조합장선거에서는 현영택 전 상무(57)3선을 노리던 강희철 현 조합장을 꺾는 이변을 연출했다.

개표 마감 결과, 현영택 전 상무는 2011(52.5%)를 얻어, 1823표를 얻은 강희철 현 조합장을 188표 차이로 격침시켰다.

현영택 당선인은 서귀포농협 중앙점, 천지점, 보목점, 법환점 등에서 근무했고, 서귀포농협 지점장과 상무를 역임했다. 서귀포조합 새농민봉사상과 농협중앙회 새농민봉사상을 받기도 했다.

현 당선인은 서귀포농협의 새로운 변화와 활력이 필요하다고 강조한다. 조합원들과 직접 소통해 조합원들의 다양한 욕구를 충족시키는 게 이번 선거에 출마한 이유다.

현 당선인은 서귀포농협이 최우선으로 해결해야하는 과제로 조합원들과의 소통, 조합원 차별 없는 조합 사업 이용, 명품감귤 생산성 향상, 유통구조 안정, 방치된 하나로마트 사업부지 문제 해결 등을 꼽았다.

현 당선인은 저를 선택해준 조합원들에게 감사를 드린다새로운 변화와 소통으로 차별 없는 조합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당선 소감을 밝혔다.

주요 공약

6차 산업의 선도적 연계로 농가 수익 창출 모든 조합원들에 차별 없는 조합사업 이용과 참여 보장 농자재센터 규모화, 각종 영농자재 직거래, 최저가격 실현, 농기계수리 현장지원 조합원의 노후설계를 위한 복지기금 조성 농번기 농가인력 지원센터 설립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