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선] 서귀포축협 송봉섭 현 조합장 3선 무난 당선
[당선] 서귀포축협 송봉섭 현 조합장 3선 무난 당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축협] 송봉섭 1320표(67.9%)-강상원 500표(25.7%)-김성철 124표(6.4%)

서귀포축협송봉섭.jpg
3명이 맞붙은 서귀포시축협 조합장 선거에서는 송봉섭 현 조합장(53)이 무난하게 3선에 성공했다.

개표 마감 결과, 송봉섭 현 조합장은 1320(67.9%)를 얻으며 강상원 전 서귀포시청 축산과장(500, 25.7%), 김성철 전 감사(124, 6.4%)의 추격을 여유 있게 따돌렸다.

서귀포시 중문 출신인 송 당선인은 문상고와 제주산업정보대학(현 제주국제대학교) 축산과를 졸업했다. 7~8대 서귀포시축협 조합장, 제주도축협운영협의회장, 보들결제주한우공동브랜드 운영위원장을 맡고 있다.

지난 1988년 서귀포시축협 창설 멤버로 누구보다 조합 내부사정을 잘 안다는 게 최대 강점이다. 지점장과 상무로 승진한 데 이어 조합장에 당선됐고, 3선에 성공하며 탄탄대로를 걷게 됐다.

송 당선인은 “25년간 조합원들과 소통했던 경험을 바탕으로 이제는 변화보다 경영의 안정, 조직의 안정, 지역 내 축산 안정이 필요하다외형적 성장보다는 조합의 내실을 체계적으로 다져나가겠다고 말했다.

특히 서귀포축협을 5’ 조합으로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주요 공약

유통손실보전자금을 조성해 손실 보전 전문 감사조직 확대 편성 비육마 식육화를 통해 말산업 본격 추진 및 제주흑한우명품화사업 지속 추진 축종별 전담이사제도 단계적 도입 한우유통두수 2000두까지 확대 및 마트사업 추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