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15일, 여성이 세상을 바꿉니다"
"4월15일, 여성이 세상을 바꿉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총선여성연대 가두 캠페인, 'D-7' 행동강령 제시

도내 56개 여성 단체로 구성된 제주총선여성연대가 공명선거와 양성평등 정책 제시 후보를 지지하는 여성 주권을 선언하는 캠페인을 벌였다.

지난달 30일 제주도여성단체협의회, 제주YWCA, 제주여민회 등 도내 56개 여성 단체로 출범한 제주총선여성연대(이하 여성연대)는 9일 오후 4시 제주시청 어울림마당에서 오는 4월15일 여성의 힘으로 세상을 바꿀 것을 호소했다. 

공명선거에 솔선 수범하는 후보를 지지하고 양성평등 정책을 제시하는 후보지지 활동을 벌이는 여성연대는 이날 시청 어울림마당에서 여성 유권자들의 투표 참여를 독려하고 '제주여성총선연대 D-7일 행동강령'과 '후보자 평가 지침서' 등을 배포하며 유권자들의 바른 선택을 유도했다.

이날 제주여성총선연대가 제시한 'D-7일 행동강령'은 선거일을 7일 앞두고 날짜별로 4.15총선이 왜 중요한지를 여성 스스로가 알고, 여성들이 국회에 진출해야 하는 이유를 아는 '배우는 날(4월9일), 그리고 각 당이 내걸고 있는 여성정책과 제주지역 출신들이 약속하는 공약을 샅샅이 살펴보고 고르는  '고르는 날(4월10일)', 또 자신이 지지하는 후보를 위해 후원하고, 1일 자원 봉사활동을 하는  '힘 되는 날(4월11일)'을 정했다.

또 12일에는 이웃에게 여성정책의 중요성을 알리고, 불법선거를 감시하고 고발하는 '알리는 날', 13일은 가족과 직장동료, 이웃들에게 내가 뽑고 싶은 정당 후보를 자랑하고 이야기 나누는 '말하는 날'로 선정했다.

총선을 하루 앞둔 14일에는 주변 사람들에게 반드시 투효하도록 '권하는 날',  그리고 4월15일 총선 당일에는 '잘 찍는 날'로 여성연대는 4월15일 "여성이 세상을 바꿀 수 있다"고 홍보했다.

   
여성연대는 이와 함께 여성유권자들이 꼼꼼히 확인할 수 있는 여성정책의제 12가지도 제시했다.

여성연대는 남녀차별 제도개선과 양성평등 문화 확대, 여성인권보호 및 여성에 대한 폭력 근절, 여성노동자의 고용안정과 고용평등 등을 놓고 각 후보의 정책과 공약을 살펴볼 것을 권유했다.

캠페인 현장에서 만난 조은경씨(34·제주시)는 "정당을 최우선시 해서 투표할 생각"이라고 밝혔다.

여성연대가 배포한 유인물을 유심히 읽고 있던 강행일 할머니(64·제주시)는 "영세민들의 주택문제를 해결해 줄 수 있는 후보를 찍을 생각"이라고 말했다. 지지하는 후보가 있는지에 대해서는 "비밀이다"며 "아직 그런 공약을 내세운 후보는 찾지 못했지만 국정을 안정되게 운영하고 국민을 위해 봉사할 수 있는 후보를 찍을 것"이라고 말했다.

"아직 어느 후보를 찍을지 결정하지 못했다"는 김모씨(60·제주시)는 "투표를 해야할지도 고민 중"이라고 말했다.

당초 제주시청 어울림마당과 E마트 앞에서 캠페인을 벌일 예정이었던 이날 행사는 제주시청 어울림마당에서의 가두캠페인만 실시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5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5
나도 여성 2004-04-11 18:14:20
생각들이 다 비슷한거 같습니다.
도대체 무얼하자는 캠페인인지 알길 없어요. 확실하게 이사람은 이런점이 우리 여성들에게 맞다, 안맞다라든지 우리 이 여성을 국회의원으로 뽑아서 여성정치참여, 여성주권을 바로 세우자라든지 목표가 있어야는데 그게 없네요.
우리 제주도 여성들 당차게 요망지게 잘헐줄 알고 기대했는데 실망이 이만저만 아닙니다. 직접 참여하진 못하고 있습니다만 심정적으로 다들 참여하고픈 마음일텐데 이건 영판 아니군요. 아니면 어느 후보쪽에서 힘을 작용하기 때문에 제대로 못하는건지 참 한심하다는 생각이 듭니다. 지금 대표 맡고 있는 분들 그만두세요. 멍석 펴놓고도 이눈치 저눈치 보면서 확실한 행동 못할바에야 거청한 이름이 부끄럽네요.
그동안 활동해 온것도 이정도 수준이었나요? 여성으로서 연민과 부끄러움을 느낍니다.
127.***.***.1

각성 2004-04-10 16:47:46
여성연대여 각성하세요

활동방법이 가두켐페인이 너무 치졸하군요

김모도의원에게는 유인물 주지 않았나요
127.***.***.1

나도 여성 2004-04-10 15:25:29
색깔도 없이 뭘하자는 모임인지 이해가 안갑니다. 여성이여, 모두 모여 뭘 하자고요? 아무리 찾아도 내용이 없네요.
투표하자는 캠페인이 전부? 어이가 없네요. 이제까지 해왔던 선거시기 여성의 역할을 고스란히 반복하는 모습만으로도 실망을 넘어 분노가 치밉니다.

저는 제주도내 여성단체는 다 모였다길래 유일한 여성후보 현애자를 밀자는 정도는 나올줄 알았습니다. 방법에서 수위차이는 인정하지만 이건 아닙니다. 백번 양보해도 이건 아닙니다. 총선시기에 무엇을 위해? 이런 연대 기구를 만들었는지 의아해하는 사람들 많습니다. 여성의 힘은 많은 단체가 모였다고 해서 무조건 생기는게 아닙니다. 여성친목을 도모할거라면 이시기에 그렇게 내용없는 메아리를 울릴 필요는 없겠지요.이름만 거창했지 내용은 아무것도 없는 이런 단체는 신물납니다.우리여성을 우롱하지 마세요.
127.***.***.1

비바리 2004-04-10 00:35:33
가두켐페인으로 지나가는 선량한 시민을 대상으로 켐페인 하시는 것보다는

제주도내 소위 특권층이라고 하시는 여성들을 대상으로 켐페인 하시는 것이
목적에 확실히 부합하는 것으로 생각합니다

이제 어깨띠 메고 유인물 뿌리고 시대에 전혀 맞지 않다고
보여지는데요
127.***.***.1

제주여성 2004-04-10 00:28:29
가두켐페인 켐페인은 언론에 잘 탑니다

김영희라는 도의원이 있는데요 남자인지 여자인지 어느 당인지 무소속인지
모르겠는데요 이름을 보면 여자인것 같은데요

제주총선여성연대 에서는 김영희 도의원의 행태에 대하여 어떠한
견해가 있으신지 상당 궁금합니다
12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