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스페이스닷키즈, 한국건축문화대상
카카오 스페이스닷키즈, 한국건축문화대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페이스닷키즈.jpg
▲ 카카오 스페이스닷키즈가 2015 한국건축문화대상 국토교통부장관상을 수상했다.<사진=카카오 제공> ⓒ제주의소리
‘카카오 스페이스닷키즈(이하 스페이스닷키즈)’가 2015 한국건축문화대상 국토교통부장관상을 수상했다.

스페이스닷키즈는 카카오 제주본사 직원 자녀들을 위한  친환경 직장보육시설로 카카오의 제주본사 두 번째 사옥인 스페이스닷투 옆에 위치하고 있으며, 2만8117㎡에 지상 2층, 연면적 1446㎡ 규모로 2014년 2월 준공됐다.

제주의 오름을 형상화한 스페이스닷키즈는 총 8개의 보육실과 영아를 위한 수면실, 영유아를 구분한 2개의 실내 놀이터와 학부모 대기공간, 어린이 도서실, 식당 등을 갖췄으며 최대 180명의 직원 자녀들을 보살필 수 있다.

한국건축문화대상 시행위원회는 심사평을 통해 “스페이스닷키즈는 제주도의 상징인 오름을 잘 활용했고 비바람 많은 자연환경과 유아, 영아들을 안전하게 보호하는 상징으로서 옥외공간들을 잘 활용했다”며 “외부공간을 통해 내부와 외부가 하나가 되고 선생님들이 아이들을 관찰하고, 아이들이 멀리 창 너머를 보면서 시각적으로 소통이 되는 공간은 요즘 사회적 이슈로 등장했던 위탁기관의 어린이 관리 문제를 충분히 예방하고 더 나아가 긍정적이고 즐거운 커뮤니티를 이루고 있다”며 선정 사유를 밝혔다. 

카카오 피플앤컬쳐팀 어린이집프로젝트 배은재 PM은 “카카오 스페이스닷키즈는 직원 자녀들이 안전하고 즐겁게 생활할 수 있도록 모든 교육 환경을 영유아에 맞춰 설계했다”며, “아이들이 창의적인 사고와 타인에 대한 배려심을 갖춘 사회구성원으로 자라고 꿈을 키울 수 있는 교육환경 제공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카카오는 제주본사의 스페이스닷키즈와 함께 경기도 성남시 판교디지털밸리에 위치한 판교오피스에도 두번째 사내 보육시설인 ‘늘예솔 어린이집’을 운영하고 있다. 늘예솔 어린이집은 연면적 1,150㎡ 규모로 124명 정원의 7개 학급과 최대 160명이 사용할 수 있는 실내 놀이터, 영아 보육실, 식당, 도서 쉼터, 블럭 놀이코너, 아이와 학부모가 함께 할 수 있는 학부모 대기공간 등 다양한 시설을 갖추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2

이비서 2015-11-05 16:08:08
멋지네요~ 부럽기도 하구요
115.***.***.1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