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메세나협회 첫 결연식, 9개 기업-16개 단체 연결
제주메세나협회 첫 결연식, 9개 기업-16개 단체 연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HR_1046.JPG
사단법인 제주메세나협회(회장 이동대)는 기업과 단체를 잇는 첫 번째 결연식을 6일 오후 제주도립미술관 로비에서 열었다고 밝혔다.

결연식에는 원희룡 제주도지사, 이동대 회장을 비롯한 협회 임원, 회원기업 대표, 결연기업·단체 대표 등 60여명이 참석해 지난 해 12월 창립된 이래 처음으로 열린 결연식을 축하했다.

이번 첫 결연에는 ‘메세나 매칭그란트사업’, ‘한국마사회 제주지역본부 메세나결연사업’, ‘뜻 깊은 동행(지정기부금)사업’ 등 3개 사업에 9개 기업과 16개 예술단체가 참여했다. 결연액은 약 1억7000여만 원이다.
KHR_0963 - 복사본.JPG

원희룡 도지사는 “자발적 결연을 통해 창의적 경영을 추구하고 예술의 공공성과 공익성을 나누는 일은 행정이 해내기 어려운 일”이라며, 잎으로도 제주메세나협회가 제주 문화예술 발전의 매개단체로서의 역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이동대 회장은 “메세나를 통해 기업은 단순 후원자의 역할에서 벗어나 문화예술의 공익성을 매개로 문화경쟁력 향상을 도모하고 예술단체는 안정적인 창작활동을 보장받게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13. 2016 (사)제주메세나협회  Arts&Business 1차 결연식 보도자료001.jp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