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연기념물 제주 흑우 대량증식 방안은? 20일 심포지엄
천연기념물 제주 흑우 대량증식 방안은? 20일 심포지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연기념물로 지정된 제주흑우의 산업화를 위한 국제심포지엄이 열린다.

제주대 흑우연구센터(센터장 박세필)는 오는 20일 오전 9시 생명자원과학대학 3층 강당에서 ‘제1회 제주흑우 국제심포지엄’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지원하는 흑우 대량증식과 산업화 연구는 제주대가 주관책임자로 , 전국 3개 대학과 2개 연구기관, 3개 산업체 등 8개 기관이 참여하는 10년 장기 국가사업이다.

심포지엄은 ‘소에 있어서 유전체 분석을 이용한 유전육종 및 대량증식’이 주제다.

강연자로 Riley David Greg 교수(미국 텍사스 A&M대)와 Hideyuki Mannen 교수(일본 고베대), 손종헌 국장(한국 한우자조금협회), 이준헌 교수(충남대),  김종주 교수(영남대), 류연철 교수(제주대)가 제주흑우와 외래종의 동물 유전체 비교 특성분석 및 제주흑우의 미래비전 방향을 제시할 예정이다.
 
박세필 센터장은 “규격화된 제주흑우의 대량생산을 통해 제주흑우산업이 제주관광산업과 어우러진 6차 산업으로 발전할 수 있는 중요한 계기가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