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선 D-2 제주선관위, ‘허위사실 유포’ 등 특별단속
대선 D-2 제주선관위, ‘허위사실 유포’ 등 특별단속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선거관리위원회는 제19대 대통령 선거일을 이틀 앞둔 7일 선거 막바지 허위사실 공표비방 등 위법행위에 대한 특별단속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선관위는 막바지 불법행위가 기승을 부릴 우려가 있다고 보고, 단속 인력을 총 동원해 예방단속활동을 강화하는 한편 중대선거범죄에는 신속하게 대처하기로 했다.

주요 단속대상은 후보자와 관련한 허위사실을 유포하거나 비방하는 행위 선거일 투표소로부터 100미터 이내에서 투표참여를 권유하는 행위 아파트 단지 또는 거리에서 불법 인쇄물을 살포하거나 건물의 외벽 등에 첩부하는 행위 등이다.

53일 이후 실시된 여론조사결과를 공표하거나 그 전의 여론조사결과라 하더라도 선거여론조사기준을 준수하지 않고 공표하는 행위도 중점 단속 대상이다.

선관위는 평온하고 조용한 선거가 치러질 수 있도록 유권자의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하면서 이번 대선에 대한 관심과 참여가 어느 선거보다 높은 만큼 도민의 소중한 뜻이 반영될 수 있도록 투·개표를 공정하고 정확하게 관리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