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출신 김봉한 감독, 모스크바 국제영화제 2관왕
제주출신 김봉한 감독, 모스크바 국제영화제 2관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01. 김봉한 감독모스크바 기자회연 사진.jpg
▲ 김봉한 감독. 제공=제주영상위원회. ⓒ제주의소리
제주 출신 영화감독 김봉한 씨의 연출작 <보통사람>이 모스크바 국제영화제에서 2관왕을 달성해 화제다.

제주영상위원회에 따르면 지난달 29일 열린 제39회 모스크바 국제영화제에서 김 감독은 아시아영화진흥기구(NETPAC) 특별상, 주연배우 손현주 씨는 남우주연상을 수상했다. 

올해 3월에 개봉한 <보통사람>은 군사독재가 절정에 달한 1980년대 후반을 배경으로 하는 현대 시대극이다. 평범한 강력계 형사가 수상한 용의자를 검거한 뒤, 안기부가 주도한 사건에 휘말리면서 자신의 삶과 가족을 송두리째 잃게 되는 이야기를 그린다.

02. 보통사람 포스터.jpg

김 감독은 제주제일고 출신으로 뉴욕시립대학교에서 영화학을 전공했으며, 2013년 영화 <히어로>로 데뷔했다.

제주영상위원회에서는 모스크바 국제영화제 수상을 기념하며 8월 19일 저녁 7시 영화문화예술센터(메가박스 제주점 7층)에서 <보통사람> 영화 상영회와 더불어 김봉한 감독 초청 시간을 마련한다.

문의: 영화문화예술센터 
www.jejumovie.kr, 064-735-062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