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영상위, 무성영화 ‘이수일과 심순애’ 상영
제주영상위, 무성영화 ‘이수일과 심순애’ 상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영상위원회는 11일 오후 8시 영화문화예술센터(메가박스 제주점 7층)에서 무성영화 변사극 <이수일과 심순애>를 상영한다고 밝혔다.

Untitled-1.png
이번 행사는 도내 농어촌 지역을 찾아가 옛 무성영화를 상영하는 제주영상위원회의 '찾아가는 밤마실 극장' 사업의 일환이다. 지난 3월부터 6월까지 신청을 받아 하모2리 등 12개 마을에서 상영을 이어가고 있다.

무성영화 변사극은 일제강점기 시대에 인기를 누렸던 영화이다. 영상에서 대사나 음향 효과 없이 스크린에 펼쳐지는 영상을 변사가 직접 일인 다역을 소화하며 재미있게 설명한다.

특히 이번에 상영되는 <이수일과 심순애>는 현대적 감각으로 재구성한 작품이다. 개그맨 전유성 씨가 감독을 맡았으며, 변사에는 개그맨 최영준 씨가 해학을 담아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관객과 함께 옛노래를 불러보는 시간도 준비돼 있다.

이번 공연은 선착순 무료 입장이다.

12일은 성산읍 온평포구(이수일과 심순애), 14일은 제주시청 공영주차장(나운규의 아리랑)에서 무성영화 변사극을 선보일 예정이다.

문의: 제주영상위원회 064-735-062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