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분권과 균형발전의 미래, 제주에서 찾다
지방분권과 균형발전의 미래, 제주에서 찾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스터-a2(1).jpg
지역발전위원회, 36개 사회과학 학회 등 주최 ‘비전회의’ 24~26일 제주서 개최

대통령 직속 지역발전위원회, 대통령 소속 지방자치발전위원회, 전국 36개 사회과학 학회가 공동으로 참여하는 2018년 <지방분권과 균형발전 비전회의>가 24일부터 26일까지 제주 국제컨벤션센터에서 열린다.

이번 행사는 국내 정치·경제·사회·행정 등 사회과학 분야를 대표하는 36개 학회 소속 250여 명의 전문가를 비롯해 지방분권과 균형발전 관련 국제 전문가들이 모여서 지방분권과 균형발전에 대한 토론을 진행한다.

24일 첫째 날에는 사회과학 학회장들이 지방분권과 균형발전의 현주소, 문제점, 향후 정책방향에 대해 토론한다. 국제세션은 독일, 스페인, 콜롬비아, 인도네시아, 이집트 등 다양한 국가들의 전문가들이 모여 지방분권과 균형발전에 관한 경험을 공유한다.

25일 둘째 날에는 사회과학 분야 36개 학회들이 정치·경제·사회·행정·국토·정책·지방자치·지리·농업과 농촌·지역 등 각 분야에서 발제와 토론이 이어간다. 아울러, 세종-제주 특별자치분권위원회 특별 세션으로 세종-제주의 자치분권모델을 정립하기 위한 정책토론회도 함께 한다.

1ㅁㅁ001.jpg

마지막 날은 24일과 25일 양 일간에 걸쳐 진행된 36개 학회, 국제전문가들의 지방분권과 균형발전 정책토론 내용을 정리해 9개 분야별 각 학회장들이 발표한다. 이어 정부 부처와 지자체 관계자들과 토론을 통해 3일 간의 비전회의 행사를 마무리할 계획이다.  

지역위 관계자는 “대한민국의 집단지성을 통해 형성된 지식인들의 정책담론과 토론 결과는 향후 문재인 정부가 지방분권과 균형발전 정책을 수립·추진함에 있어 정책방향 설정에 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고 의미를 부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