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귤 비가림하우스 등 현대화사업에 480억원 투자
감귤 비가림하우스 등 현대화사업에 480억원 투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감귤 비가림하우스 등 고품질감귤 생산시설 현대화사업에 480억원이 투자된다.

제주도는 감귤 재배 농가의 생산비 절감 및 생산성 향상을 위한 2018년 FTA기금 고품질감귤 생산시설 현대화사업에 보조금 248억원을 포함해 480억원을 투자한다고 29일 밝혔다.
 
현대화사업비는 국비 96억원, 도비 152억원, 융자 140억원, 자부담 92억원 등 총 480억원이다. 

올해 지원되는 사업은 감귤 비가림하우스(빗물이용시설 포함), 우량품종갱신, 비상발전기, 자동개폐기, 관수시설, 방풍망, 농산물운반기, 보온커튼, 무인방제시설, 환풍기, 송풍팬 등 기존 11개 사업과 신규 사업으로 감귤원 원지정비, 재해예방용난방기가 포함돼 총 13개 사업이 지원된다.

사업 지원 대상은 과수산업발전계획의 사업시행주체(농․감협)에 최근 5년 이내 출하 실적이 있고, 생산량의 80% 이상을 3년 이상 출하 약정한 경영체이다.

제주도는 지난 1월 23일 FTA기금 지원 실무협의회 심의를 거쳐 사업신청농가 3595명 중 3105명에 대해 지원대상자로 확정했고, 행정시와 사업시행주체(농․감협)에서 2월 중 사업대상자를 확정하여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지원 기준은 보조 50%(국비 20%, 도비 30%), 융자 30%, 자부담 20%이며, 고품질(고당도) 감귤생산을 위해 반드시 필요한 사업인 감귤원 원지정비사업과 우량품종갱신사업에 대해서는 지방비를 추가로 확보하여 보조 70%(국비 20%, 도비 50%), 융자 20%, 자부담 10%로 사업을 추진한다.

앞으로 제주도는 감귤산업을 지속가능한 생명산업으로 육성하기 위해 감귤원 원지정비 사업 등 고품질감귤 생산을 위한 생산기반구축 사업인 경우에는 농가 신청 시 전량 지원하여 경쟁력을 강화시켜 나갈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