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예술의전당, 23일 국내·외 합창단 초청 공연
서귀포예술의전당, 23일 국내·외 합창단 초청 공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예술의전당_2018 월드콰이어 페스티벌 포스터.JPG
서귀포예술의전당(관장 이순열)은 2월 기획 초청공연으로 23일 오후 7시 대극장에서 <2018 월드 콰이어 페스티벌>을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국내·외 정상급 합창단 6개팀이 참여할 예정이다. 

록·팝 장르 레퍼토리를 도입한 이탈리아 ‘Vocal Blue Trains’, 필리핀 최초의 챔버합창단으로 긴 전통을 이어오는 ‘캄머코어 마닐라(KM)’, 중국의 음악전공자들이 모인 ‘Xiamen Egret Chamber Choir’, 인천시립합창단, 과천시립여성합창단, 제주도립 서귀포합창단이 출연한다.

관람료는 1층 1만원, 2층 5000원이다. 13일부터 서귀포예술의전당 홈페이지, 현장에서 예매가 가능하다. 초등학생 이상부터 관람할 수 있다.

문의: 064-760-334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