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성범죄자 숙박업 운영자 제한 검토”
제주도 “성범죄자 숙박업 운영자 제한 검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0439_231666_1109.jpg
제주지역 게스트하우스 투숙객이 살해당한 충격적인 사고와 관련해, 제주도가 뒤늦게 대책 마련에 나섰다. 성범죄자는 숙박업 운영자로 근무하지 못하도록 제한한다.

제주도는 기획조정실, 자치경찰단, 친환경농정과, 관광정책과, 보건건강위생과, 안전정책과, 자치행정과가 참여하는 긴급 관련부서 회의를 14일 개최했다고 밝혔다.

제주도는 먼저 관련 부서간 합동 지도점검을 실시하고 중·장기대책을 마련한다는 구상이다. 

특히 장기대책으로 성범죄 전력자의 숙박업 운영 제한이 거론됐다. 이번 사건 용의자 한정민(34) 씨는 게스트하우스 영업과 관리를 책임진 직원이었다. 지난해 7월, 같은 게스트하우스에서 여성 투숙객에게 성폭행을 저지른 혐의로 재판까지 받는 중이었다.

또 다른 장기대책은 숙박업 담당부서 일원화, 민박 소유주·관리형태·지도점검 제도개선, 제주도-경찰청-유관기관 치안협의회 구축이 나왔다.

단기대책은 당장 자치경찰단(7개반 20명)과 관련부서(친환경농정과, 관광정책과, 보건건강위생과)로 꾸린 단속반을 2월말까지 운영한다. 필요시 단속반 운영 기한을 연장한다.

자치경찰단은 공항사무소를 찾는 여성관광객의 비상연락망을 확보하는 방안에 대해 검토한다. 이미 운용중인 ‘제주여행 지킴이 단말기’ 사용도 적극 홍보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2
도민 2018-02-15 18:08:52
제주 게하 사장들도 정신차려라

그것이 알고싶다에서 게하 실상 사발 한번 풀어주면 훅 간다
223.***.***.68

불법 2018-02-15 16:26:07
팬션 등에서 무허가로 영어과외 판치는 것은 아시나요

제주에서 한달 살기 하면서 외국인한테 영어도 배우는 프로그램
별별 탈법이 다 판쳐요
119.***.***.237


관리인은 암묵적 대리자 아닌가? 2018-02-15 11:01:20
우후죽순 너도나도 만든 게스트하우스의 영업조건을 너무나 쉽게 한 것이 문제의 시작ㆍ돈이 된다고 다 지어놓고 생각보다 쉽지않으니 주인은 빠지고 관리인 시켜서 관리? 관리자가 달라지면 허가도 바꾸든지,대리인의행동을 책임지든지하는 방향으로 가면 이런 숭악한 범죄예방될듯ㆍ그대리자 인적사항을 관에 주기적으로 보고하게하여 범죄예방에 더 중점을 둬야한다고본다.
223.***.***.108

토박이 2018-02-15 09:11:18
숙박업 365일 단속해야지 단라주점 도우미합석 노래연습장 떳떳히 주류팔고 도우미합석 손놓코있는 직무유기 특별도 공무원들 도우미 구제주 2만5천원 신제주 3만원이란다 당장 단속해 영원히 영업못하게 해야한다
39.***.***.1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