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중당 김형미, ‘외도·이호·도두동’ 선거구 출사표
민중당 김형미, ‘외도·이호·도두동’ 선거구 출사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형미 외도동.jpg
▲ 김형미 예비후보. ⓒ제주의소리
제주도의원 선거에 출마하는 두 번째 진보정당 예비후보가 나왔다.

제주시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민중당 김형미(47) 예비후보가 21일 제주도의원 선거 외도동·이호동·도두동 선거구에 예비후보자로 등록했다.

프리랜서(일본어, 상담심리)로 활동하고 있는 김 예비후보는 서울사이버대학교 대학원을 졸업(상담심리학 석사)했다.

민주수호 제주연대 제주시위원장을 역임했고, 현재는 제주시 여성엄마민중당 대표를 맡고 있다.

지금까지 진보정당 중에서는 서귀포시 안덕면 선거구에 출마한 정의당 고성효 예비후보가 유일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