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광수 "오석학교, 등하학교 등 학력 인정 기관 추진"
김광수 "오석학교, 등하학교 등 학력 인정 기관 추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573_234485_5538.jpg
김광수 예비후보.
제주도교육감 선거에 출마하는 김광수 예비후보는 5일 보도자료를 내고 "서귀포오석학교, 제주등하학교 등 학력 비인정 교육시설을 학력 인정 기관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김 예비후보는 "동려평생학교는 지난달 2일 배움의 기회를 놓친 분에 대해 교육기능을 담당하는 학력인정 기관으로 전환됐다"며 "서귀포오석학교, 제주등하학교 역시 교육기능을 일임하는 학력인정 기관으로 전환하겠다"고 약속했다.

이어“도민에 대해 교육기능을 담당하는 시설들은 학력인정 기관으로 인정받는 데 충분한 조건을 갖추고 있으며 그들의 봉사·노력은 도민 사회에 인정받고 있다”고 덧붙였다.

특히 "학교에 다니거나 검정고시에 응시하는 방법 중 자신에 적합한 과정을 선택해 교육기회를 제공하고 이에 따라 학력을 인정받는 방안을 마련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3
가평 2018-04-09 17:04:51
제주도에 이런 학교도 있었나 ㄷㄷ 검정고시 더블로 볼 필요 없이 학력인정 학교 되면 한방에 해결! 좋습니다
113.***.***.7

가나다라 2018-04-05 14:36:06
배움에 대한 기회균등의 부여, 경제적 어려움이나 개인적 사유로 인해 학령기를 놓쳐버린 분들께는 향학에 대한 열정과 사회적으로 소외됨이 없는 바람직한 정책이라 봅니다.
다양하고 빈틈없는 교육정책을 많이 발굴하고 제시하여 도민들 모두가 공감하고 지지하는 후보가 되길 바랍니다.
58.***.***.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