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태준 "지산지소(地産地消) 구축, 식자재 유통센터 설립"
정태준 "지산지소(地産地消) 구축, 식자재 유통센터 설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태준.jpg
▲ 정태준 예비후보.
제주도의원 선거(서귀포시 대정읍)에 출마하는 더불어민주당 정태준 예비후보는 23일 정책 보도자료를 내고 "농수산업의 선순환 시스템 구축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 모델을 제시하겠다"고 밝혔다. 

정 예비후보는 "농산물의 안정적 판로 확보를 위해 제주형 지산지소(地産地消) 생산·소비 시스템 구축 등이 필요하다"며 "공적 영역의 ‘제주 식자재 유통센터’를 조직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제주의 지역 특성상 내륙보다 높은 유통, 물류비 개선 방안을 마련해 농산물 가격 경쟁력을 확보해야 한다"며 "유통비용을 줄이고 경제적 이익을 보장하는 식자재 유통센터의 조직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정 예비후보는 또한 "식자재 유통센터는 '제주 농어촌 유통공사', '지역 친환경급식센터’와 연계해 계약재배하고 지역 농수산물을 도내 호텔이나 일반 음식점, 급식업체 등에 저렴하게 공급하는 구조를 만드는 공약이다"라고 설명했다.

이같은 정 예비후보의 식자재유통센터 설립 공약은 문대림 민주당 제주도지사 예비후보의 '제주농어촌유통공사' 설립 공약을 전제로 한 것이다.  
 
또한 "제주형 지산지소 운동의 일환으로 영어교육도시 안에 '대정 농수산물 직거래 매장'을 개설해 지역 농산물을 홍보하고 영어교육도시 내에 새로운 시장을 개척하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2
농업인 2018-05-25 13:00:13
지산지소는 일본에서 이미 먼저 펼친 로컬푸드 소비 운동으로 명칭을 달리 하심이 어떤지요?
왜 하필 일본에서 이미 하고 있는 명칭을...!
14.***.***.1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