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선화, 9일 서사라 전농로에서 총력유세
이선화, 9일 서사라 전농로에서 총력유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선화 유세1.jpg
▲ 이선화 후보. ⓒ 제주의소리

제주도의원 선거(삼도1·2동)에 출마한 자유한국당 이선화 후보가 오는 9일 오후 6시 30분부터 서사라 전농로사거리에서 총력유세를 펼친다고 밝혔다.

이 후보는 “이날 유세에서 위대한 삼도동의 부활을 위해 △지역상권 살리기 △주차난 해소 △어르신과 사회적 약자를 먼저 △아이 키우기 좋은 행복한 삼도동 만들기 △공공기관 유치 △더 밝고 안전한 동네 등 10대 희망공약을 발표하겠다”고 말했다.

이 후보는 “공식선거운동 기간 지역의 많은 유권자들을 만나본 결과 삼도동의 옛 명성을 되찾고 침체된 지역경기를 살려야 한다는 얘기를 많이 들었다”며 “이를 해내기 위해서는 정치경험이 전혀 없는 후보 보다는 의정활동 경험이 풍부하고 예산을 끌어올 수 있는 능력이 있는 도의원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오래된 나무에서 예쁜 꽃이 피어나 듯 제주의 심장 삼도동의 골목마다 새로운 희망이 피어나게 하겠다”며 “3선 의원이 돼서 북초등학교와 중앙여중을 다니며 인간 이선화의 밑그림을 그려준 삼도, 한평생의 고향인 삼도동에 온 마음을 바쳐 풍요로운 변화의 바람을 반드시 불어넣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