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연호 "주민과 협의해 번영로·녹산로 명품도로 조성"
강연호 "주민과 협의해 번영로·녹산로 명품도로 조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연호.JPG
▲ 강연호 후보.
제주도의원 선거(서귀포시 표선)에 출마한 무소속 강연호 후보는 8일 보도자료를 내 “번영로·녹산로를 명품도로로 조성하겠다”고 밝혔다.

강 후보는 “번영로의 표선-성읍 6km 구간은 다른 구간과는 달리 6차선으로 조성돼있다. 이중 중앙 2차선은 자전거 도로와 산책로가 조성돼 있다”며 “여기에는 팽나무와 후박나무 등 가로수가 식재돼 주민들이 산책 장소로 많이 이용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면적은 협소하지만 추가적인 가로수 식재, 향토색 짙은 꽃길을 조성하고 공원기능을 보강해 휴식공간 없는 지역주민들이 이용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약속했다.

강 후보는 “녹산로 9km 구간에는 벚꽃과 유채꽃이 지면 별다른 구경거리가 없다. 지역주민과의 협의를 통해 이 구간에 지역특색에 맞는 꽃피는 거리를 조성함으로써 연중 관광객이 찾아오는 명품도로를 조성하겠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
백사장넘어 푸른파도 2018-06-08 18:25:27
강후보님의 멋진 계획에 찬사를 보냄니다
연계된 지역주민들을 비롯한 관계기관과 함께 충분한 소통을 하면서 번영로랑 녹산로를 명품도로로 조성시키 주시길 바람니다
강 연호 후보님 파이팅!!!
11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