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예총 제주도연합회, 원희룡 후보 지지 선언
한국예총 제주도연합회, 원희룡 후보 지지 선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opy_logo.jpg
한국예총 제주도연합회(회장 부재호)는 6.13 제주도지사 선거에서 무소속 원희룡 후보를 지지한다고 11일 밝혔다. 지지 선언문은 부재호 회장, 윤봉택 한국예총 서귀포지회장 이름으로 발표됐다.

두 사람은 지지 선언문에서 “그동안 제주도는 국제적인 청정 관광도시로 커왔다. 하지만 도민들과 문화예술인이 느끼는 삶의 가치는 그만큼 높아지지 못한 것이 현실”이라며 “다행히 그동안 민선 6기 원희룡 도정이 운영해온 ‘문화예술 섬 제주’ 정책에 힘입어 제주에도 점차 기초적인 문화예술 인프라가 갖춰져가고 있다”고 지지 이유를 밝혔다.

이들은 “지금까지 도정이 운영해온 정책들이 더욱 활발히 추진되고, 신규 사업도 발굴해 제주도가 지원함으로써 문화예술인에 대한 안정적인 지원 뿐만 아니라 도민 모두가 향유하는 문화가 꽃피우리라 확신한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