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성철 "낮은 자세로 사회적 약자 목소리 대변"
백성철 "낮은 자세로 사회적 약자 목소리 대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성철.JPG
▲ 백성철 후보.
제주도의원 선거(제주시 오라동)에 출마한 자유한국당 백성철 후보는 11일 연미마을 서쪽 게릴라 유세를 열고 선거 막바지 표심 모으기에 집중했다.

백 후보는 “더욱 낮은 자세로 지역주민과 소통할 것이다. 오라동민의 입장에서 사회적 약자의 목소리를 대변하는 데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지역의 현안을 해결하기 위해 누구에게나 공평하게 적용할 수 있는 정책을 개발해 사회적 가치가 정당하게 분배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선거운동원을 비롯한 자원봉사자, 오라동 유권자들의 성원에 감사드린다. 고마움을 간직하고 지금까지 생활했던 대로 초심 잃지 않고 지역을 위해 봉사하며 살겠다”고 말했다.

백 후보는 “선거는 성숙한 시민의 소중한 권리를 행사하는 것인 만큼 서로 존중하는 마음을 가져야 한다. 지역민을 통합할 수 있는 사회적 분위기를 조성하는 데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