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선] 오대익 교육의원, 유례 없는 '2연속 무투표 당선'
[당선] 오대익 교육의원, 유례 없는 '2연속 무투표 당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의회 교육의원 선거 서귀포시 동부선거구(남원읍, 성산읍, 표선면, 송산동, 효돈동, 영천동, 동홍동)의 오대익(71) 후보가 3선 고지에 올랐다. 2회 연속 무투표 당선이다.

KakaoTalk_20180613_214707246.jpg
▲ 오대익 제주도의회 교육의원 당선자.
남원읍 위미리 출신의 오 당선자는 제주교육대학교를 졸업한 후, 1968년 태흥초등학교에서 교직에 입문, 41년간 교직에 몸 담으며 서귀포학생문화원장, 제주도교육청 초등교육과장, 서귀포시교육장, 도교육청 기획실장 등을 역임했다. 

45세에 교감에 승진한 후 교장연수에서 전국 1위를 차지하는 등 화려한 이력을 지녔다.

지난 2010년 지방선거에서 양성홍 후보를 8000표 차이로 누르고 당선된 데 이어 2014년 지방선거에서는 무투표로 당선됐다.

이번에도 무혈 입성하면서 '2회 연속 무투표 당선'이라는 기록을 썼다. 이는 2006년 교육의원 제도 도입 이래 최초이자 전국적으로도 흔치 않은 사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
tercel 2018-06-14 02:52:55
교육위원은 없애자!
무투표당선 양산선거 없애자
차라리 찬반투표해서 삼분의일이상 찬성이라도 얻어야 되게하던가 뭐 이런선출직선거가 어디있는지 원ㅉㅉㅉ
121.***.***.2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