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 원희룡 제주도지사 후보 당선 소감문
[전문] 원희룡 제주도지사 후보 당선 소감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대한 제주도민의 승리입니다.
도민 여러분,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진심으로 사랑합니다.
     
더 잘하라는 채찍질이라는 점 잘 알고 있습니다. 
더 겸손하게, 더 도민 속으로 들어가 귀를 기울이라는 말씀 잊지 않겠습니다.
 
이번 선거를 통해 저는 제 삶과 지난 정치의 과정을 뼈저리게 되돌아보았고 변화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권력을 만드는 것도, 권력을 바꾸는 것도 도민이고 권력을 통해 제주도의 위대한 업적을 만드는 것도 도민들밖에 없다는 것을 확실하게 느꼈습니다.
     
저는 권력에 의지하는 게 아니라 도민만 의지하고 도민만 바라보며 가겠습니다.
더 청렴한 모습으로 더 정직한 모습으로 진심을 다하겠습니다.
   
도민들께서는 선거 기간 힘들고 외로울 때마다 저를 끝까지 이끌어주셨고,
아낌없는 비판과 격려로 저를 이 자리에 서게 해주셨습니다.
     
도민 여러분들께서 주신 뜨거운 지지와 그 힘으로 도민들의 삶의 밥상을 차리는 일,
일자리와 복지에서 제주의 특별함을 만들어나가겠습니다.
     
성장의 열매가 도민들께 돌아가도록 제주도의 미래를 열겠습니다.
 
정당과 진영의 울타리를 넘어 제주의 인재를 포용해 제주의 드림팀을 만들어 도정을 운영하겠습니다.
     
도민들과 약속했듯이, 도민들의 부름과 명령이 있기 전까지는 중앙정치 바라보지 않고 도민과 함께 도정에 전념해 새로운 제주도를 만들어가겠습니다.
     
감사합니다.
  
2018. 6. 13.

제주특별자치도지사 원희룡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2
김삿갓 2018-06-17 16:23:59
무소속 원희룡·민주당 김우남 선거 야합 의혹 증폭金 경선 당시 핵심 참모진 대거 元 제2캠프 활동
주택가 골목 안쪽 홍보현수막도 없는 선거연락소
원 출구조사 발표 후 제일 먼저 찾아가 감사 인사
민주당원들 "김·원 대국민 사기극" 수사의뢰 촉구

한라일보 헤드라인 입니다.
220.***.***.72

김삿갓 2018-06-16 01:19:24
어쩐지 여기서 김우남 들먹이면서 이간질 했던 세력이 이들인거 같다. 아래글 읽어봐라.

제주도 정치가 더러운줄 알았지만 이 정도인줄 몰랐다.

https://band.us/band/69273125/post/94

이렇게 해 놓고 갈등봉합이 되겠니... 인두껍비가 따로 있나.
112.***.***.135

김삿갓 2018-06-16 00:33:33
금방 집회는 끝나고 서둘러 원희룡후보는 떠났고 참석자들이 쏟아져 내려왔다. 내 눈이 의심스러웠다. 안에서 나온 사람들은 민주당 도당 상무위원, 특별위원장, 전직 국회위원 보좌관 등을 포함한 민주당 핵심 당원 20여명이었다. 전직 시의회 의장출신 이**, 도당 전 장애인특별위원장 부**, 전 국회의원 보좌관 박**, 도당 전 상무위원 이**, 전 국회의원 조직 담당 김**, 전 축협 간부 고**, 전 관광협회 간부 김**, 전 국회의원 사무소 요원 이** 등 민주당의 실세 당원들이 그들의 전·현직 이력이다.
112.***.***.135

김삿갓 2018-06-15 19:00:14
제주의 기사 프레임을 보고 댓글을 달때는 신중하게나...

민주당원간 다툼이나 분쟁이 생길 댓글은 제주의 소리가 바라는 것이니...

민주당원간 이간질시키는 댓글을 다른 세력이 끼어 놓으면
민주당원끼리 싸우는 형국이 되지...

이전 안창남 경선불복 기사와 댓글들을 참조하시게나...

과연 민주당원만 쓴 댓글이 아닐 걸세...

타 세력이 들어와 이간질 시키는 댓글을 발견할 수 있을 걸세...

타 세력은 제주의 소리에 10에서 20명이 상주하고 있다고 보면 되네...

내 말이 이해 댈거네...

ip를 기사마다 비교해보면 될 걸세...

211.***.***.98

김삿갓 2018-06-15 17:49:45
향응·공무원 개입, 불법선거 수사 ‘속도’15일 기준 선거 사범 총 50명·39건 조사중...도지사 24건 최다
도의원과 교육의원 11건, 기타 4건…원 지사 본인도 수사 대상
211.***.***.9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