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선] 표선면장 출신 강연호, 신예 도전 뿌리치고 ‘재선’
[당선] 표선면장 출신 강연호, 신예 도전 뿌리치고 ‘재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jpg
▲ 강연호 당선자. ⓒ제주의소리
제주도의원 선거 서귀포시 표선면 선거구에서는 현역인 무소속 강연호 후보(63)가 무난히 재선에 성공했다.

개표 마감 결과, 강 후보는 4925(73.23%)를 얻어 더불어민주당 진현아 후보(1800, 26.76%)를 여유있게 따돌리고 완승했다.

표선면장을 지낸 고위공직자 출신으로, 10대 의회에 이어 11대 의회까지 연거푸 승리하며 몸값을 높였다.

강 당선자는 “40여년의 공직경험과 지난 4년간의 의정경험을 보태 표선면을 제주 동남부의 교통과 상업, 관광과 전통문화의 중심지로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1차산업 경쟁력 강화(고령농 대책과 레몬 및 금감 특화단지 조성, 농기계임대사업소 운영 통한 농가불편 해소) 유채꽃 축제 대한민국 대표축제로 육성 도로 기반시설의 확충 교육환경 개선(표선중 전체교실 신축 및 실내수영장 건립, 표선고 급식소 및 성읍교가마교 실내체육관 건립) 노인장애인 복지증진 번영로 및 녹산로 명품도로 조성 표선리 빛의 거리 조성 마무리 등의 공약을 제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2
중앙로 2018-06-14 07:52:18
축하합니다.
더욱 좋은 의정활동
부탁드립니다..
123.***.***.162

짱돌 2018-06-14 07:35:15
선거사무실도없고 선거운동 안해도 26%나온건 뭐랜 이해허코,호남향우회25%,강연호죽어도 싫은인간1%.
1.***.***.1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