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민 수용 반대" 청원, 청와대·도청 게시판 '봇물'
"난민 수용 반대" 청원, 청와대·도청 게시판 '봇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원!.jpg
▲ 13일 접수된 난민 수용 반대 청원 참여인원은 21만 명을 넘어섰다.(사진 = 청와대 홈페이지 캡처)

제주도 예멘 난민에 대한 국민적 관심이 뜨거운 가운데 난민 수용을 반대하는 청원이 쇄도하고 있다. 13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 접수된 ‘제주도 불법 난민 신청 문제에 따른 난민법, 무사증 입국, 난민신청허가 폐지/개헌 청원합니다’라는 제목의 청원은 닷새 만에 참여인원이 21만 8600명을 넘었다(18일 오후 2시20분 기준).

이와 별개로 12일 접수된 ‘제주도 난민수용 거부해주세요’라는 청원은 16일 오후 3시 쯤에 삭제된 바 있다. 청와대 관계자는 “운영규정에 따라 허위사실, 명예훼손 내용이 포함된 청원은 삭제할 수 있다”며 “난민 관련해 삭제되지 않은 다른 청원이 여럿 있다”고 밝혔다.

청와대는 30일 내로 참여인원이 20만을 넘는 청원에 대해 답하도록 돼 있다. 청원인은 “무비자 입국에 관해 '2002년 국제자유도시를 추구하면서 들어온 제도'라고 밝혔다. 원희룡 지사는 이에 따른 보완책을 내겠다고 말했지만 그에 따른 사회문제, 치안문제는 제자리걸음”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자국민의 치안과 안전, 불법체류 외 다른 사회 문제를 먼저 챙겨주시기를 부탁한다. 난민 입국 허가에 대한 재고와 (난민 인정) 심사기준에 대한 전반적인 제도를 폐지·개헌해주시기 바란다”고 촉구했다.

지난달 초부터 청와대에 접수된 제주도 난민 관련 청원은 150여 건에 달한다.

도청.jpg
▲15일부터 제주도청 홈페이지에 난민 수용을 반대하는 청원이 쇄도하고 있다. (사진 = 도청홈페이지 캡처)
청원은 제주도청 홈페이지에도 봇물처럼 쏟아졌다. 지난 15일부터 난민 수용을 반대하는 내용의 게시글은 60건을 넘었다. 청원인 노모씨는 “무비자제도를 통해 외국인들이 무분별하게 들어온다면 그 책임은 누가 져야합니까”라며 “왜 우리가 그들을 위해 세금을 내야 합니까? 유럽도 난민들로 인해 고통받고 있다”고 호소했다. 

또 다른 청원인 김모씨는 “제주는 관광산업으로 큰 발전을 이뤘지만 중국인에 대한 범죄로 도민의 생명이 위협받고 있다. 심지어 사망하는 사고도 있었다”며 “무사증 제도로 인해 벌어지는 사건·사고에 대한 확실한 예방책이 없는 상태에서 예멘 난민들에게 체류를 허용하면서 취업을 지원하는 것은 전혀 이해할 수 없다”고 주장했다. 

원희룡 제주지사는 18일 오전 주간정책회의를 통해 예멘 난민에 대한 인도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원 지사는 "제주도는 (난민 관련) 전담부서가 없지만 주무부서를 지정하겠다. 민간 차원에서 외국인과 이주민, 다문화 가정을 지원하는 움직임도 있다"며 " 민간에 유기적인 협조 체제를 잘 조직하고 가동시켜 (예멘 난민들을) 관리하는 사례를 만들 수 있도록 모두가 노력해달라"고 주문했다.

올들어 이달 18일까지 집계된 예멘 난민신청자의 수는 549명이다. 제주출입국·외국인청은 14일과 18일 이틀간 농·수·축산업, 요식업 분야 취업설명회를 갖고 예멘 난민신청자에 대한 취업 지원에 나섰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3
결사반대 2018-06-20 11:06:00
자국민도 힘든데 그 아까운 혈세를 난민에 적극 퍼준다는게 말이 되니 ? 그리고 원희룡 누가 찍은거여? 난민 추방 안 하면 제주도민들 모여서 촛불이라도 들죠 당장 옷을 벗겨야 됩니다. 이건 아니죠 독일 경찰이랑 제주도 경찰이랑 같을까 ? 독일도 못 잡은 사태를 제주도에서 잡는다고 ? ㅎㅎ 지금이야 500 이지 순식간에 천명 만명 늘어 난다
182.***.***.185

영미 2018-06-19 16:05:22
제주도 난민 얘기를 들으니 너무도 걱정되어 가슴이 벌렁벌렁 뜁니다. 제발 내나라 국민의 인권부터 생각해주세요. ㅠ
121.***.***.242

도민 2018-06-19 09:21:24
예맨 난민 애들 브로커 끼고 들어온 애들이다
쟤들이 제주도에서 양식장 양돈장 배태워주면 만족하고 감사하게 지낼거 같냐?

쟤들 목적은 어쨋든 한국 들어왔으니 수도권 진출하는거야
거긴 또 제주도랑 대우가 다르거든

근데 제주도 들어온 애들 다 막아두고
양식장 양돈장에만 보내놓으면 다 될거 같다는 수준의 생각 잘못된거다

얘들 본전 생각나면 그땐 어떻게할래?
시청 한복판에 덜렁덜렁 잘라온 목들고 다니는 얘들 볼꺼야?

더 일 커지기전에 내치라
118.***.***.31

오십만명 수용하라 2018-06-19 08:19:14
적은 숫자 아니냐 오십만명은 받아야 하는것 아니냐
저 ㅇ 가늠 성 인군자 나셨다
121.***.***.219

제아아빠 2018-06-18 16:49:57
난민 신청 한다고 해서 다 받아주는 것도 아니고
고르고 골라서 제주도에서 일자리 주는 것도
나쁘지 않습니다. 물론 일하다 도망가는 놈도 있겠고
성실하지 않은 사람도 있겠지만 그래도 사람답게
살수 있는 기회는 주어야 합니다.
요즘 양돈과 양식 어업에 있어서 외국인 안쓰는 곳이
있습니까? 외국인 취업 시킨다 생각하면 됩니다.
어차피 한국인은 그런일 안합니다.
불법 체류자 양성하지말고 합법적으로 일꾼 씁시다
14.***.***.1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