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청소년 합창축제·경연대회, 18~20일 제주서 개최
세계청소년 합창축제·경연대회, 18~20일 제주서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ats.png

<2018세계청소년합창축제·경연대회>가 18일부터 20일까지 서귀포예술의전당에서 열린다.

‘제주에서 평화의 꿈을 꾸다’라는 주제로 열리는 이번 경연대회는 제주지역 음악재단인 천송재단, 사단법인 한국소년소녀합창연합회, 공연전문 제작사 위드플래닝펌이 공동 주관한다.

한국, 중국, 헝가리, 필리핀 등 국내외 16개 청소년 합창팀 800명 이상이 참여한다. 특히 세계최고 수준으로 평가받는 헝가리 ‘칸테무스 어린이 합창단’도 선보인다.

첫날 경연 대회, 개막 연주를 시작으로 19일에는 해외초청합창단들의 스페셜 콘서트와 이번 축제를 위해 신작 곡으로 구성된 ‘제주그린창작합창페스티벌’이 준비돼 있다. 20일 저녁에는 경연대회의 시상식과 폐막연주, 세계청소년들이 노래하는 ‘평화의 대 합창’으로 피날레를 장식한다.

주최 측은 “이번 합창축제와 경연대회를 위해 한국, 미국, 이탈리아의 최고 전문가들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이 행사의 수준을 한층 끌어 올릴 것”이라며 “도내 젊은 합창 지도자들을 위한 만남의 자리도 마련할 예정”이라고 소개했다.

문의: 064-724-0474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