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 제주본부, 4차 산업혁명펀드 10억원 출자
NH농협은행 제주본부, 4차 산업혁명펀드 10억원 출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H농협은행 제주본부는 제주도가 추진하는 4차 산업혁명펀드에 10억원을 출자한다고 11일 밝혔다. 

4차 산업혁명펀드는 1차산업과 3차산업에 편중된 제주 산업구조를 다양화하고, 첨단 디지털콘텐츠를 융합해 새로운 부가가치 창출을 목표로 한다. 

펀드 운용사는 인라이트벤처스다. 

특별조합원인 한국모태펀드가 100억원을 출자했고, 농협 제주본부와 제주테크노파크, 카카오, 리틀릭픽쳐스 등이 함께해 총 150억원 규모로 운용될 예정이다. 

조성된 펀드는 가상현실(VR)과 증강현실(AR) 등 기술과 제주·의료·교육 등 주력산업 융합을 위해 벤처기업, 제주 이주 기업에 대한 투자금으로 쓰일 예정이다. 

고석만 제주본부장은 “제주 4차산업혁명을 기반으로 한 일자리 창출과 기업유치를 위해 출자를 결정했다. 제주 경제 활성화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