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모 공사장서 50대 근로자 6m 아래로 추락
제주 모 공사장서 50대 근로자 6m 아래로 추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일 오후 5시23분쯤 제주시 노형동 모 건물 신축공사 현장에서 작업자 서모(54)씨가 6m 높이에서 바닥으로 떨어졌다.

이 사고로 서씨가 크게 다쳐 119구급대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공사 관계자를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와 안전규정 준수 여부를 조사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