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앞 바다에 참조기 어장 형성...위판단가도 ↑
제주 앞 바다에 참조기 어장 형성...위판단가도 ↑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 추자도근해~마라도부터 소흑산도 해역까지 황금빛 참조기 어장이 형성됐다. 

14일 제주시에 따르면 참조기 금어기가 끝난 지난달 11일부터 한달간 조업실태와 위판 실적을 분석한 결과 유자망어선 약 100척이 평균 5회 조업에 나서 참조기 위판량 약 1226톤, 위판액 약 108억7800만원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 위판량 730톤, 위판액 70억1900만원에 비해 각각 68%, 55% 증가한 수치다.

위판단가는 13kg 1개 상자당 130마리 24~26만원, 160마리 12~13만원 수준이다. 지난해 130마리 21~25만원보다 4~14% 올랐다.

제주시는 추석 명절 제수용과 선물용으로 소비가 증가하면서 위판단가 오름세가 지속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제주시 관계자는 “참조기 성어기를 맞아 무리한 조업으로 인한 안전사고가 없도록 안전조업지도를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